본문으로 바로가기
54588247 0372019082654588247 07 0703001 6.0.12-HOTFIX 37 헤럴드경제 40552661

쿠엔틴 타란티노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9월 25일 개봉 확정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지난 7월 26일 북미 개봉 이후 해외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받으며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는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가 국내에선 9월 25일에 관객들을 찾아간다.

명실상부 할리우드 최정상 배우인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브래드 피트와 거장 타란티노 감독의 역대급 만남으로 주목 받고 있는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가 북미 개봉 이후 해외 언론의 압도적인 호평을 끌어내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선 9월 25일 개봉을 확정 지었다.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는 1969년 격변의 시기 미국 LA의 한물 간 웨스턴 TV쇼 스타 ‘릭 달튼’(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과 그의 친구이자 오랜 대역 배우인 ‘클리프 부스’(브래드 피트)가 할리우드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제72회 칸 영화제에서 베일을 벗으며 올해 최대의 화제작으로 부상한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는 영화에 대한 열렬한 반응을 입증하듯 북미 개봉 첫날, 타란티노 감독의 작품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4,108만 달러)를 기록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뿐만 아니라 영국을 포함한 전 세계 28개국에서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으며, 호주, 홍콩과 대만, 러시아에서도 역대 타란티노 감독의 작품 중 가장 높은 오프닝 스코어를 달성하며 세계적인 관심을 모았다.

이를 증명하듯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를 관람한 언론들은 영화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해외 언론의 뜨거운 호평으로 국내에서도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는 오는 9월 25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