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84879 0032019082554584879 02 0202006 6.0.12-HOTFIX 3 연합뉴스 0 related

청주 전자제품 창고 화재 큰 불길 잡혀…13억원 피해(종합)

글자크기

진화 작업 중 소방관 2명 화상 "완전 진화까지 시간 걸려"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25일 오후 1시 33분께 청주시 서원구 남이면 전자제품 보관 창고에서 불이 났다.

연합뉴스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불로 2천300㎡ 규모 창고 3개 동이 완전히 타 13억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3대, 차량 38대, 인력 250여명을 동원해 3시간 만에 큰 불길을 잡았다.

진화 작업을 하던 소방관 2명이 가벼운 화상을 입고 치료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충북소방본부 관계자는 "플라스틱 재질 제품이 많고 현장에 바람이 불어 진화에 어려움이 있었다"며 "잔불 정리가 계속 이어지고 있어서 완전 진화까지는 시간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logo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