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77137 0912019082554577137 02 0201001 6.0.14-RELEASE 91 더팩트 0 related

변상욱 YTN 앵커, 조국 비판한 청년에 "수꼴"…게시글 삭제

글자크기
더팩트

변상욱 앵커가 2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비판하는 청년들을 겨냥해 '수꼴'이라 표현해 논란이 되고 있다. /변상욱 트위터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변상욱 앵커 "반듯한 아버지 밑에서 자랐다면 수꼴 마이크 잡게 되지 않았을 것"

[더팩트ㅣ서민지 기자] 변상욱 YTN 앵커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비판하는 청년들을 겨냥해 '수꼴'이라 표현했다.

변 앵커는 24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 시각 광화문. 한 청년이 단상에 올랐다"며 "저는 조국 같은 아버지가 없습니다. 그래서 지금 여기 이렇게 섰습니다"라며 한 집회 참석자의 말을 인용했다.

이어 "그러네, 그렇기도 하겠어. 반듯한 아버지 밑에서 자랐다면 수꼴 마이크를 잡게 되진 않았을 수도. 이래저래 짠하네"라고 평가했다.

변 앵커의 발언을 두고 여론의 시각은 엇갈린다. 진보성향 커뮤니티에서는 "맞는 말이다. (집회 참석자) 본인이 못한 걸 부모의 탓으로 돌리는 거냐"고 동조한 반면 보수성향 커뮤니티에서는 "본인의 생각과 다르면 조롱해도 되는 것이냐"고 비판했다.

정치권에서도 이를 두고 비판의 목소리를 더했다. 신보라 자유한국당 의원은 "당신이 비아냥댔던 그 청년은 대학 때 아버지가 돌아가시면서 가장이 됐다. 특권층 아빠는 아니었어도 열심히 일해 온 이시대 보통 아버지였다"면서 "그 청년과 가족에 대한 명예훼손이며, 그 발언에 대해 반드시 책임져야 한다"고 말했다.

논란이 커지자 변 앵커는 해당 글을 삭제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