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74535 0042019082454574535 04 0401001 6.0.12-HOTFIX 4 YTN 0

中, 750억 달러 美 제품에 보복관세...트럼프 맞대응 예고

글자크기

[앵커]

미국과 중국 사이의 무역 전쟁이 악화일로로 치닫고 있습니다.

중국이 미국의 관세 부과에 맞서 미국 제품에 보복관세를 매기겠다고 발표하자 트럼프 미 대통령이 곧바로 관세를 더 올려 부과하겠다고 맞받아친 건데요.

무역 분쟁의 격화로 세계 금융 시장은 크게 출렁였습니다.

김태현 기자와 워싱턴 강태욱 특파원이 차례로 보도합니다.

[기자]

중국 국무원 관세세칙위원회는 5천 78개 품목, 750억 달러의 미국 제품에 대해 추가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습니다.

중국이 그동안 예고한 대로 미국에 대한 보복 조치에 나선 것입니다.

중국 관세당국은 제품에 따라 세율이 10%, 5%로 나뉘며, 부과 시점은 9월 1일과 12월 15일부터라고 밝혔습니다.

추가 관세 부과 품목에는 미국산 원유와 대두도 포함됐다고 로이터와 블룸버그 통신이 전했습니다

이와는 별도로 관세 면제 대상이던 미국산 자동차와 관련 부품에 대해 12월 15일부터 각각 25%, 5%의 추가 관세를 물리기로 했습니다.

중국 당국은 이번 조치가 미국의 일방주의와 보호주의에 대응해 다자 무역체제와 중국의 합법적 권리를 보호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중국 당국은 보복관세 품목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관세 면제 리스트를 작성하기로 하고, 심사 신청 방법은 별도로 공지하기로 했습니다.

앞서 미국 정부는 지난달 말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미중 고위급 무역 협상이 큰 성과 없이 끝나자 약 3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 제품에 추가로 10%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그러나 미국은 지난 13일 다시 휴대전화와 노트북 등 정보통신 제품의 경우 관세 부과 시점을 9월 1일에서 12월 15일로 늦춘다고 발표했습니다.

YTN 김태현[kimth@ytn.co.kr]입니다.

[기자]

트럼프 대통령이 트윗을 통해 다음 달부터 부과가 예고되었던 3천억 달러 중국산 제품에 부과하는 관세를 올리겠다고 밝혔습니다.

애초 10%에서 5%p 올려 15%로 부과하겠다는 겁니다.

또 기존에 관세 부과 대상이었던 2천500억 달러 제품에 대해서도 오는 10월부터 애초 25%에서 30%로 올려 적용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의 보복관세 부과에 맞대응을 예고한 지 6시간 만에 대응책을 내놓은 셈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앞서 트위터를 통해 훔쳤다는 표현을 써가며 중국을 비난했고 중국은 필요 없다며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열흘 전 미국이 9월 1일 예정인 추가 관세부과 품목 가운데 일부를 12월로 연기한 때와는 확 달라진 분위기입니다.

[도널드 트럼프 / 미국 대통령(지난 13일) : 사람들에게 영향을 미칠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가 한 조치는 크리스마스 쇼핑 시즌과 관련이 없도록 연기한 것입니다.]

미·중 간 무역전쟁이 일시적 휴전을 끝내고 격화하면서 글로벌 시장도 격랑에 휘말린 모습입니다.

뉴욕 3대 주요증시 모두가 3% 안팎으로 급락했고 상승세로 출발했던 유럽 주요국 증시도 일제히 하락 마감했습니다.

국제유가도 하락했고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국제 금값은 다시 크게 올랐습니다.

워싱턴에서 YTN 강태욱[taewookk@ytn.co.kr]입니다.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힙알못이 반드시 봐야 할 한국힙합 레전드! 드렁큰타이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