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73562 0372019082454573562 06 0602001 6.0.14-RELEASE 37 헤럴드경제 0 related

'혼족어플‘ 이진혁X강한나 맵덕 도전…김희철 혼밥 깨기 성공(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JTBC : ‘혼족어플’


[헤럴드POP=최하늘 기자]강한나, 김희철, 제아의 혼라이프가 공개됐다.

24일 방송된 JTBC '혼족어플‘에서는 배우 강한나, 김희철, 제아의 개성 있는 혼라이프가 전파를 탔다.

배우 강한나는 프로듀스X출신 이진혁과 매운 음식 먹기 도전에 나섰다. 평소 김치볶음밥도 맵다고 느낀다는 강한나는 맵찔이답게 어린이도 먹을 수 있다는 고소한 맛의 마라탕을 먹고 맵다고 했다. 맵덕 이진혁은 “난 괜찮은데 맛있는데”라고 하자 강한나는 “너 정말 매콤 보이구나”라면서 웃었다. 강한나는 “난 정말 너를 존경하게 됐어”라며 마라탕 도전을 마무리했다.

이어서 매운 떡볶이 도전에 나섰다. 이진혁은 “누나의 멘탈을 위해서 매운맛 1인분이랑 순한 맛 1인분 주세요”라며 능숙하게 주문에 나섰다. 그러나 이진혁은 강한나가 보지 못하는 사이에 매운맛과 순한맛을 바꿔놓았다. 강한나는 “왜 이렇게 색깔이 비슷하냐”면서 매운맛 떡볶이를 맛 봤다. 매운맛 떡볶이를 먹은 강한나는 “이게 너무 매운 거였어”라며 당황했고 이진혁은 “성공”이라며 활짝 웃었다. 강한나는 “먹으니까 정신이 가출하면서.... 현실이 힘드신 분들 이성의 끈을 놔버리고 싶으신 분들”이라며 매운 맛을 추천했다.

한편 초보 혼밥러 김희철이 혼밥 레벨 깨기에 도전했다. 지난 주, 편의점과 대학교 구내식당에서 혼밥 먹기에 도전했던 김희철은 패밀리레스토랑에서 혼밥 먹기에 도전했다. 신 메뉴를 주문한 김희철은 “여기는 학식에 비하면 훨씬 편해요”라면서 “다들 커플들이라 데이트하느라 저한테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 패밀리 레스토랑에 이어 혼자 고깃집에서 고기 먹기 도전을 이어갔다.

고기를 먹던 김희철은 “맨 처음에 편의점 갔었는데 편의점 아무것도 아니네요”라면서 혼밥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여러분 어색하고 어렵고 하잖아요 다 입으로 들어갑니다”라며 고기를 음미했다.

이날 방송에서 브아걸 제아는 50만원으로 제주에서 한 달 살기 프로젝트를 위해 아르바이트를 시작했다. 이진혁은 “제주에서 50만원 쓰기가 쉽지 않거든요 혼자 자급자족해도 쉽지 않을 텐데”라며 걱정했었다고 말했다. 초반에 너무 많은 지출을 해버린 제아는 제주도의 식당에서 아르바이트에 나섰다. 제아는 익숙하지 않은 환경에 실수를 연발했지만 이내 적응해나갔다. 식당 아르바이트를 바친 제아는 “너무 피곤해 그래도 뿌듯하다”라며 밭일 아르바이트에 도전했다. 제주 기온이 영상 30도를 웃도는 날씨에 밭일을 마친 제아는 감귤따기 아르바이트도 맡겨 달라며 일당을 받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