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70158 0372019082454570158 06 0602001 6.0.12-HOTFIX 37 헤럴드경제 39226194 related

[POP이슈]"마음 고생 심했나"…감스트, 논란 後 야윈 모습으로 복귀(종합)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BJ 감스트(본명 김인직)가 성희롱 논란 이후 2개월 만에 복귀하며 몰라보게 야윈 모습으로 등장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23일 감스트는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플랫폼 아프리카TV를 통해 자신의 개인 방송을 진행했다. 지난 6월 19일, 외질혜·NS남순과 함께 아프리카TV에서 ‘나락즈’ 생방송을 진행하며 여성 BJ에 대한 성희롱 발언을 내놓으며 논란이 됐던 감스트. 약 2개월 간 자숙의 시간을 지고 돌아온 감스트의 모습은 몰라보게 달라져 있어 눈길을 끈다.

앞서 감스트는 외질혜·NS남순과 함께 모든 질문에 ‘당연하지’라고 대답해야 하는 게임을 진행했고, 세 사람은 여성 BJ의 대한 성희롱적 발언을 내놓으며 논란이 됐다. 이에 감스트는 “먼저 모든 분들에게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며 “당장 사과의 뜻이 잘 전해질지 모르겠지만 반성의 시간을 가지면서 진심을 다해 반성하고 부족하겠지만 앞으로 진심 어린 사과가 전해지도록 노력하겠다”고 사과의 뜻을 전했었다.

그렇게 자숙의 시간을 가지게 된 감스트. 이 와중에 감스트는 국세청에서 진행한 비정기 세무조사를 받았고, 약 6000만 원의 추징금을 내며 ‘탈세’ 논란에 휩싸이기도 했다.

이후 오랜만에 방송을 통해 근황을 전한 감스트. 그는 시청자들에게 “많은 생각을 하게 됐다. 저라는 사람이 그전에 어떻게 방송을 했건 큰 잘못이었고 다시는 그런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며 “너무 죄송하다”라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그러면서 감스트는 “ 저를 좋게 봐주셨는데 제가 그렇게 큰 잘못을 했다. 앞으로는 절대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성숙한 BJ가 되겠다”며 “내일부터 EPL 중계도 정상적으로 하겠다. 내일 밤 10시에 뵙고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드리겠다. 죄송하다”고 허리를 숙여 사과했다.

와중에 감스트는 과거의 모습을 생각하지 못할 정도로 홀쭉한 모습으로 등장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약 30kg의 몸무게가 빠진 그의 모습은 자숙 기간 동안 많은 심적 고민이 있었음을 예상케 했다. 그렇게 자숙의 시간을 보내고 다시 방송에 복귀한 감스트. 과연 시청자들은 그런 감스트에게 마음을 열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한편, 감스트는 인터넷 방송 BJ로 활약하며 K리그 홍보대사로 활동하는가하면 지난해 MBC 방송연예대상 버라이어티부문 남자 신인상을 받으며 TV에서도 남다른 활약을 내보이기도 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