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66439 1082019082354566439 06 0602001 6.0.12-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related

'삼시세끼' 첫손님 정우성 굿바이…세끼 하우스 리모델링 '열일'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삼시세끼' 첫 손님 정우성이 떠났다.

23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편'에서는 산촌 첫손님 정우성과의 마지막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은 정우성 표 수타 반죽과 '염셰프' 염정아 레시피로 떡볶이를 만들어 먹었다.

뿐만 아니라 이들은 텃밭에서 수확한 다채롭고 싱싱한 채소들을 전부 튀겨 식탁을 '바삭한 텃밭'으로 만들었다.

특히 평소 식재료를 아끼지 않고 팍팍 사용하는 '큰 손' 염정아의 손맛으로 탄생한 떡볶이에 멤버들은 즐겁게 식사를 마쳤다.
엑스포츠뉴스


이후 ' 삼시세끼' 첫 손님으로서 만능 매력을 보여준 정우성이 떠나고, 본격적으로 '세끼하우스'에 적응해 나가는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의 모습이 그려졌다.

세 사람은 보다 편안한 '세끼 하우스'를 위해 리모델링에 나섰다. 우천 대비 천막 치기에 도전하며 빨랫대를 고정 시키기 위해 끝 없이 땅을 파는 등 말 그대로 '열일'에 돌입했다.

그리고 세 사람은 생열무비빔국수를 손수 만들어 먹는가 하면, 비록 늦은 저녁식사지만 제육볶음과 아욱 된장국을 요리해 먹으며 "맛있다"를 연발했다.

고된 노동 후 먹는 맛있는 음식에 세 사람은 폭풍흡입 하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tvN 방송화면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