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64598 0292019082354564598 06 0602001 6.0.26-RELEASE 29 OSEN 0 false true true false 1566558180000 1566558267000 related

'더콜2' 뉴이스트 백호, 첫 번째 파이널 라인업 등장.."미성+감성 홀렸다" [Oh!쎈 리뷰]

글자크기
OSEN

[사진] '더 콜2' 방송화면 캡처


[OSEN=이소담 기자] 그룹 뉴이스트의 백호가 파이널 라인업 아티스트로 등장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더 콜 시즌2’에서는 세 명의 파이널 라인업 아티스트가 소개됐다.

가장 먼저 ‘보기만 해도 기운 나는 가요계의 활력남’은 25인치 허벅지라는 단서로 가수 김종국이라는 추측이 제기됐다. 그러나 반전의 미성과 뛰어난 보컬 실력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무대가 끝난 후 “아이돌 같다”며 출연진은 미궁에 빠졌다.

활력남은 윤민수에게 러브콜을 걸었다. 윤민수는 “래퍼냐”고 물었고, 활력남은 “래퍼 아니다”고 답했다. 이때 또 한 번의 전화벨소리가 울렸고, ‘여보세요’를 부르며 등장한 그의 정체는 뉴이스트 백호로 밝혀졌다.

백호는 “다른 가수분들과 작업을 해본 적이 없어서 경험해보고 싶기도 하고 궁금하기도 해서 지원하게 됐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에 소유는 “이 노래 진짜 좋아하는데”라며 금세 백호의 감성에 빠져들었다. / besodam@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