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47663 0962019082354547663 06 0602001 6.0.14-RELEASE 96 스포츠서울 0 related

'수상한 장모' 김정현, 안연홍에 프러포즈 "마음이 급하다"(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수상한 장모' 김정현이 안연홍에게 프러포즈했다.


23일 방송된 SBS 드라마 '수상한 장모'에서는 이동주(김정현 분)이 최송아(안연홍 분)에게 프러포즈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왕수진(김혜선 분)은 제니한(신다은 분)이 오은석(박진우 분)과 회사 일과 관련한 계약을 맺었다는 말에 "일 관계로는 인정하지만 사윗감으로는 아니다"라며 단호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제니한은 "은석 씨와 혼인신고하고 해외로 갈지도 몰라. 연락 끊었다가 아이 셋 낳고 돌아올게. 구체적으로 생각하고 있으니 엄마도 계산 잘해"라고 경고했다.


이동주는 김은지(한소현 분)의 퇴사 소식을 들었고, 오은석에게 "은지 씨 저 때문에 그만 둔거다"라고 알렸다. 이어 최송아와 결혼하겠다고 선언했다.


오애리(양정아 분)는 왕수진을 찾아 제니한, 오은석의 사이를 인정하는 거냐고 물었다. 왕수진은 고래를 가로저었고, 오애리는 "저도 제니를 우리 집에 들이고 싶은 마음은 없지만, 은석이를 못 말린다는 게 현실이다. 지난번처럼 또 유치장에 집어넣는 건 못하실 거 아니냐"라고 도발했다.


또한 "생활비는 안만수(손우혁 분)에게 받았다고 들었다. 빚도 많아서 제니가 모아둔 돈이 없다고 하는데"라며 치부를 긁었다. 왕수진은 오은석을 데릴 사위로 제안하면서 "결혼을 한다고 해도 오은석이 여러모로 힘들어질 거다"라고 맞섰다.


이동주는 최송아를 만나 반지를 끼워주며 "지금은 금반지이지만 1년 후에는 다이아몬드 반지로 바꿔주겠다"라며 프러포즈했다. 이어 "제가 마음이 좀 급하다. 오은석이 결혼한다면 주변이 시끄러워질 수 있어 예측불허 상황이 일어날 수 있다. 우리가 먼저 선수쳐야 한다"라고 전하며 진심을 알렸다. 이에 최송아는 노래를 부르며 화답했다.


한편 '수상한 장모'는 평일 오전 8시 40분에 방송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 | SBS 방송화면 캡쳐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