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41512 0232019082254541512 01 0104001 6.0.14-RELEASE 23 아시아경제 53456829 related

유승민, 文대통령 향해 “지소미아 파기는 자해행위”

글자크기

“대한민국의 국가이익에 도움이 되는가”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유승민 전 바른미래당 대표는 22일 문재인 대통령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결정과 관련해 “한일군사정보협정의 파기는 국가안보의 틀을 허무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유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가 일방적으로 (지소미아를) 파기하는 것은 우리 안보의 축을 스스로 흔드는 자해행위”라며 “과연 지소미아의 파기가 대한민국의 국가이익에 도움이 되는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유 전 대표는 “우리는 한국전쟁 이후 한미동맹과 한미일 안보협력을 통해 안보를 지켜왔다”며 “특히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이 현실이 된 상황에서 한미일 3자간 정보를 교환하는 양해각서(MOU)와 한일 간 지소미아는 북의 핵미사일로부터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고 강조했다.


유 전 대표는 “문 대통령은 한일 간 경제전쟁을 외교로 해결하기는커녕 안보로까지 확전하는 것이 국익에 무슨 도움이 된다는 것인지 설명해야 한다”며 “한·미·일 안보협력 체제를 무너뜨린 이후 대한민국 안보를 어떻게 지킬 것인지 답해야 한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