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516567 1102019082254516567 08 0805001 6.0.12-HOTFIX 110 조선비즈 46882938

[IF] [사이언스 샷] 나비의 날갯짓까지 구현한 부드러운 '인공 근육' 나와

글자크기
조선비즈

/카이스트



나뭇잎에 나비가 앉아 날개를 유유히 퍼덕이고 있다. 가까이 가서 보니 로봇 나비 〈사진〉다. 오일권 한국과학기술원(KAIST) 기계공학과 교수는 22일 국제학술지 '사이언스 로보틱스'에 "사람의 근육처럼 부드러운 동작이 가능한 인공 근육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부드럽게 움직이는 '소프트 로봇'은 공기압을 이용해 동작을 제어한다. 공기를 압축해야 하는 장치 때문에 무겁다는 단점이 있다. 이에 이온을 이용한 새로운 구동 장치가 개발되고 있다. 전기를 띤 입자인 이온이 전극 사이를 오가면서 두 이온의 부피 차이로 소재가 굽혀진다. 하지만 전극의 소재가 백금이나 금 같은 금속이기 때문에 변형이 잘 안 되고 가격도 비싸서 상용화가 어려웠다.

오 교수 연구진은 '맥신'이란 신소재를 전극에 적용했다. 탄소와 금속 등으로 이뤄진 무기화합물인 맥신은 금속처럼 전기가 잘 흐르면서도 부드러운 성질을 가지고 있다. 낮은 전압에도 빠르게 반응하고, 부드럽기 때문에 180도 가까이 굽혀진다. 연구진은 이 인공 근육으로 나비가 날갯짓하고 꽃이 피고 지는 모습을 구현했다. 오 교수는 "움직이는 예술 소품뿐 아니라, 내시경이나 웨어러블(착용형) 전자기기 등 부드러운 동작이 필요한 다양한 곳에 쓰일 것"이라고 말했다.





유지한 기자(jhyoo@chosun.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