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93731 0512019082154493731 01 0103001 6.0.12-HOTFIX 51 뉴스1 0 related

홍준표 "나경원, 당 대표 역할 넘보는 건 주제넘은 일"

글자크기

"원내대표 역할 못하고 세미나나 돌아다녀…역할 충실해야"

뉴스1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호승 기자 =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1일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의 존재감이 없다며 원내대표 역할에 충실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나 원내대표와 전임 원내대표인 김성태 전 원내대표를 비교해 나 원내대표를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작년 6월 미북 회담을 앞두고 (문재인) 대통령과 단독회담을 했을 때 대통령은 김 원내대표의 강경투쟁을 완화시켜줄 것을 요구했다"며 "그 정도로 김성태는 대통령도 겁을 냈던 야당 원내대표였다"고 말했다.

이어 "조국 같은 사람을 법무장관에 지명할 정도로 지금 야당 원내대표를 깔보고 자기들 마음대로 국회 운영을 하는 저들이다"며 "그동안 패스트트랙, 맹탕 추경 등에서 보지 않았는가. 야당 원내대표가 존재감이 있었던가"라고 나 원내대표를 비판했다.

홍 전 대표는 "야당 원내대표가 본연의 역할은 제대로 하지 않고 세미나나 돌아다니면서 당 대표의 영역까지 넘보는 것은 주제넘은 일"이라며 "제 역할에 충실해라. 김성태처럼 대통령도 겁을 내는 원내대표가 돼야 야당이 산다"고 덧붙였다.
yos547@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