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93658 0032019082154493658 05 0506003 6.0.17-RELEASE 3 연합뉴스 0

'멀티골 폭발' 이재성, 독일 매체 선정 주간 MVP·베스트 11

글자크기

1년 만에 키커 선정 주간 MVP…이재성 "잘 쉬고 시즌 준비한 덕분"

연합뉴스

키커가 선정한 3라운드 베스트 11과 MVP
[인스타그램 캡처]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멀티 골로 독일 프로축구 2부 분데스리가 홀슈타인 킬의 2019-2020시즌 리그 첫 승을 이끈 이재성(27)이 현지 언론이 선정하는 주간 최우수선수(MVP)와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렸다.

독일 축구전문지 키커는 20일(현지시간) 소셜미디어에서 이재성을 포함한 2019-2020 2부 분데스리가 3라운드 베스트 11을 공개하고 주간 MVP에 해당하는 '이 주의 선수'로도 이재성을 선정했다.

이재성은 18일 카를스루에와의 3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혼자 두 골을 몰아 넣어 킬의 2-1 역전승을 이끌었다.

전반 45분 이번 시즌 정규리그 1호 골로 1-1 동점을 만든 데 이어 후반 19분 역전 결승 골까지 책임지는 '원맨쇼'를 펼쳤다.

앞서 정규리그 1무 1패에 그쳤던 킬은 이재성의 활약 덕분에 시즌 첫 승점 3을 챙겼다.

이재성은 11일 6부리그 팀 FSV 잘름로어와의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64강전)에서 1골 1도움을 기록해 대승에 앞장선 데 이어 시즌 초반 맹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이전 리그 두 경기 때는 팀의 무승으로 이재성의 키커 평점도 3점대(숫자가 낮을수록 좋으며, 1점이 가장 좋은 점수)에 그쳤으나 이번 라운드에서 시즌 최고점인 1.5점이 기록됐다.

이재성이 키커 평점에서 1점대 점수를 받은 건 도움 2개를 기록하는 등 독일 데뷔전부터 강렬한 존재감을 뽐냈던 지난 시즌 1라운드(1.5점) 이후 약 1년 만이다. 당시에도 그는 주간 MVP까지 거머쥔 바 있다.

키커는 "이재성의 첫 골은 '이달의 골'에 들어갈 만했다. 한 차례 골대를 맞힌 것과 강력한 전력 질주는 '가짜 9번'으로 나선 이재성의 하이라이트였다"고 평가했다.

보통 9번을 단 선수가 최전방 공격수로 나서는 점에 착안해 최전방에 배치되는 공격형 미드필더나 측면 미드필더를 '가짜 9번'이라고 표현한다.

지난해 러시아 월드컵이 끝나자마자 독일에 진출해 첫 시즌을 보내며 쉴 틈 없는 나날을 보낸 이재성은 이번 시즌을 앞두고 충분한 쉬며 준비한 것을 초반 활약의 비결로 전했다.

그는 키커를 통해 "휴식기를 가지고, 폭넓게 시즌 준비에 동참할 수 있었던 게 정말 중요했다"고 말했다.

song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