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87112 0532019082054487112 06 0601001 6.0.12-RELEASE 53 노컷뉴스 0 popular

메간 폭스, 한국 왔다… 내일부터 공식 일정 소화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김수정 기자

노컷뉴스

20일 내한한 배우 메간 폭스 (사진=㈜태원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할리우드 배우 메간 폭스가 오늘(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메간 폭스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개봉을 앞두고 한국에서 3박 4일 동안 공식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그는 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감독 곽경택·김태훈)에서 종군기자 매기 역을 맡았다.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은 평균나이 17세, 훈련 기간 단 2주. 역사에 숨겨진 학도병 772명이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해 투입됐던 장사상륙작전을 그린 영화다.

'트랜스포머' 시리즈를 통해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배우로 떠오른 메간 폭스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을 통해 처음으로 한국영화에 출연했다. 영화 촬영차 올해 1월 한국을 방문한 메간 폭스는 내일(21일) 기자간담회를 시작으로 다양한 공식 일정에 참여한다.

또한 메간 폭스는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녹화에 참여하고,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 화면으로 깜짝 출연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메간 폭스가 출연한 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은 오는 9월 25일 개봉한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