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62666 0362019081954462666 07 0703001 6.0.12-HOTFIX 36 한국일보 40552661

‘봉오동 전투’, 장기 흥행 신호탄 쐈다…개봉 13일 만에 400만 돌파

글자크기
한국일보

영화 '봉오동 전투'가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쇼박스 제공


영화 ‘봉오동 전투’가 개봉 13일 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봉오동 전투는 이날 오후 4시18분 누적 관객 400만1580명을 기록했다. 이 영화는 지난 7일 개봉했다. 이후 개봉 4일만에 100만, 5일에 200만, 9일에 300만 관객을 기록했다. 영화의 손익분기점은 450만명이다.

이에 ‘봉오동 전투’는 400만 관객 돌파를 기념한 배우들의 인증샷을 공개했다.

공개된 인증샷은 유해진, 류준열, 조우진, 원신연 감독과 더불어 독립군으로 분해 뜨거운 승리의 역사를 함께 기록한 조연 배우들이 함께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봉오동 전투’는 1920년 6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 정규군을 유인해 최초의 승리를 이룬 독립군들의 전투를 그린 영화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