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59810 0232019081954459810 01 0102001 6.0.12-HOTFIX 23 아시아경제 54455239 related

靑 "국회, 조국 청문회 8月 내 열어 책무 다해야"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청와대는 19일 국회를 향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이달 내 마쳐줄 것을 촉구했다.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국회가 법률이 정한 기한 내에 충실하게 청문회를 마침으로써 그 책무를 다해줄 것을 정중하게 요청한다"고 말했다.


한 부대변인은 "자유한국당이 '인사청문회를 이달 안에 마치는 것은 국회책무를 방기하는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며 "진정한 국회 책무는 법률 준수하는 데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인사청문회법 관련 조항을 들어 "정부는 인사청문요청안을 지난 14일 국회에 제출했고, 지난 16일 소관 상임위에 회부됐다"며 "법만 준수한다면 오는 30일까지 인청을 마쳐 내달 2일까지 인청보고서를 채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인사청문회법에는 국회는 인사청문요청안이 제출된 날로부터 20일 이내에 인사청문회를 마쳐야 하며(제6조) 인사청문요청안이 상임위원회에 회부된 날로부터 15일 이내에 청문회를 마치도록(제9조) 명시하고 있다.


야당은 현재 조 후보자를 둘러싼 의혹이 계속적으로 나오는 만큼 이달 내 청문회 개최에 대해 '절대 불가'하다는 입장이다. 관련해 청와대 관계자는 "의혹에 대한 입장은 후보자의 청문회준비단 등을 통해 준비되고 있다"며 "그 입장에 대한 것도 국회의 논의과정을 통해 풀어나갈 문제"라고 말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