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31039 0512019081854431039 06 0602001 6.0.12-RELEASE 51 뉴스1 46565803 related

[RE:TV] 릴레이 음원 시작…'놀면 뭐하니?' 김태호 PD, 다 계획이 있구나

글자크기
뉴스1

MBC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놀면 뭐하니?'가 '유플래쉬' 코너를 통해 점차 뚜렷한 방향성을 드러내면서 호평을 끌어내고 있다. '릴레이 카메라'가 초반 시작됐을 당시, 포맷 혹은 기획의도 파악이 어렵다거나 방송이 산만하다는 반응을 나타냈지만 '릴레이'라는 형식이 지속적으로 이어지면서 김태호 PD가 끌어가고자 하는 방향이 보다 뚜렷해졌다.

지난 17일 오후 6시30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일한 고정 출연자인 유재석과 만나는 뮤지션 유희열 그리고 이적의 모습이 그려졌다. 세 사람은 처음에 자신들이 이 자리에 왜 모였는지 알지 못했다. 깊은 친분의 관계였던 만큼, 이들은 만나자마자 서로를 서슴없이 자연스럽게 디스하는 모습이 큰 웃음을 안겼다.

이때 김태호 PD는 이들에게 "영재 발굴단을 하려 한다. 저희가 음악 신동을 발굴했다. (검증이) 저희 영역은 아닌 것 같아서 불렀다"고 알렸다. 이어 유재석이 직접 컴퓨터의 '지니어스 드러머' 영상을 클릭했다. 영상에 등장한 드럼 영재는 다름 아닌 유재석. 유재석은 "지금 뭐 하자는 거야"라고 분노했고, 유희열과 이적은 웃음을 터뜨렸다.

김태호 PD는 "3시간만에 저 정도면 지니어스잖아요"라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앞서 유재석은 체리필터 드러머 손스타에게 갑작스럽게 드럼을 배웠고, 기본 세 파트의 비트를 익힐 수 있게 됐다. 유희열과 이적은 "계속 이것만 한다"고 디스했다. 알고 보니 이 드럼 비트는 ' 놀면 뭐하니?' 타이틀 곡이었다. 유희열은 "중독성은 있다. 이런 음악은 없거든"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태호 PD는 유희열과 이적에게 "(유재석의) 이 재능을 살릴까 한다. 두 분께 각각 음악 소스를 드릴 거다. 각자가 이 음악이 어떤 방향으로 나갈지 고민한 다음에 릴레이 카메라처럼 음악을 하나씩 얹어 그 다음 사람에게 전달하면 된다. 나중에 노래까지 만들 것"이라며 "드럼에서 시작된 음원이 어떻게 뻗어나갈지 볼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다양한 장르 음악이 나왔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유희열과 이적은 유재석의 필인이 넘치는 비트 위에 새로운 음악을 만들어가기 시작했다. 곡을 완성하는 것이 아닌, 다음 사람이 음악을 이어갈 수 있도록 만드는 작업이었지만 쉽지 않았다. 이들은 심혈을 기울여 작업했고, 자신들 다음으로 음악을 이어갈 뮤지션을 지목했다. 이적은 적재와 선우정아를 언급한 후 "(서)태지 형한테 보낼까. 성사될 수도 있어"라는 말로 기대감을 더했다. 유희열은 동료 뮤지션인 윤상과 이상순, 피아니스트 조성진 등을 언급했다.

'릴레이 카메라'와 '릴레이 음원' 모두 시작은 유재석이었다. 이후 유재석과 관련 있는 이들에게 카메라 혹은 음원이 각각 전달되고, 점차 예상치 못한 인물들이 등장해 예상 밖 결과물을 만들어낸다는 것이 공통점이었다. '릴레이 카메라'와 달리 '릴레이 음원'은 여러 사람이 하나의 음원을 완성하고 유재석이 무대에 오르게 되는, 인맥과 관계를 통한 콘텐츠의 확장이라는 목적이 보다 분명해지면서 시청자들이 비로소 김태호 PD의 기획의도, 연출 목적에 공감하게 했다.

결국 사람과 사람을 이어 완성되는 어떤 것을 선보이기 위한 것이 '놀면 뭐하니?'만의 새롭고 신선한 포맷이라고 볼 수 있다. 유희열과 이적은 각자 자신의 음악을 얹은 음원을 다음 아티스트들에게 전달했다. 그 과정에서 언급된 뮤지션의 이름만으로도 어떤 음악이 나올지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갖기에 충분했다. 그 다음 또 의외의 뮤지션이 등장할 수도 있고, 뜻밖의 즉흥적인 상황이 연출될 수도 있다. 김태호 PD의 계획을 더 파악하게 되면서 '놀면 뭐하니?'가 더욱 재밌어지기 시작했다.
aluemchang@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