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419855 1072019081654419855 06 0602001 6.0.14-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1488886 related

방송인 장윤정, 두번째 이혼…먼저 고백한 속사정 "거짓 없도록"[종합]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거짓 없는 모습이고 싶었습니다."

방송 복귀를 선언한 미스코리아 출신 방송인 장윤정이 2번째 이혼을 고백했다.

장윤정은 16일 소속사 루트비컴퍼니를 통해 공식 입장을 내고 지난해 초 남편과 이혼했다고 밝혔다. 1999년 재혼 후 두 딸을 얻고 미국에서 평범한 주부의 삶을 살았으나 결국 남편과 이혼을 결심했다.

그는 "저를 기억하고 반겨주신 많은 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먼저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습니다"며 "많은 고민이 있었지만 너무나 큰 관심과 응원 속에서 용기를 내어 여러분께 솔직하게 제 마음을 전하고자 이렇게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고 털어놨다.

이어 "현재 두 아이의 엄마인 저는 지난해 초 남편과 각자의 길을 가게 되었습니다. 오랜 고민 끝에 이러한 결정을 내리게 되었지만, 서로의 합의로 아이들의 양육은 제가 맡고 있으며 저희 두 사람은 앞으로도 부모로서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하였습니다"라고 설명했다.

1987년 미스코리아 진에 이어 1988년 미스유니버스 2위에 올랐던 원조 글로벌 미녀 방송인으로 사랑받은 장윤정은 한동안 방송에서 볼 수 없었다가, 지난 1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 스타'에 출연해 화제가 됐다.

무려 20년 만에 처음으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나, 장윤정은 여전한 미모, 똑 부러지는 진행능력과 반전의 예능감으로 시선을 붙들었다. 그런 그녀가 방송 출연으로 화제가 된지 3일 만에 직접 쓴 글을 통해 이혼 사실을 알린 셈이다.

게스트로 출연했을 뿐이지만 방송 이후 섭외 문의가 빗발쳤고, 그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가족관계나 사생활에 대한 문의도 이어졌다고. 장윤정은 이혼 사실을 감추거나 거짓으로 순간을 모면하는 대신 솔직하게 털어놓아야겠다고 결심했고, 전 남편에게도 양해를 구한 뒤 직접 이혼을 밝히기에 이르렀다는 후문이다. 소속사 측은 "활동을 재개하면서 숨김 없이 말씀드리는 것이 맞겠다고 판단해 고심 끝에 직접 말씀드리게 됐다"고 밝혔다.

공식입장 말미 장윤정은 "활동에 앞서 무엇보다 여러분께 거짓 없는 모습이고 싶었습니다. 앞으로 저는 보다 행복한 내일을 위해 노력할 것이고, 방송인으로서도 책임 있는 자세로 모든 일에 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저에 대한 믿음으로 파트너가 되어준 분들, 그리고 관심과 격려 보내주신 분들께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깊이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방송인 장윤정에게 주어지는 일들에 감사할 줄 알며, 최선을 다해 더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장윤정의 진짜 홀로서기가 시작된 셈이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tree@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