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91792 0292019081554391792 06 0602001 6.0.12-HOTFIX 29 OSEN 0 related

'뭐든지 프렌즈' 장도연x허정민 팀워크 빛났다.(ft.환상의짝꿍) [어저께TV]

글자크기
OSEN

[OSEN=전미용 기자] 뭐든지 프렌즈'에서는 허정민과 장도연이 활약했다.

지난14일 방송된 tvN'뭐든지 프렌즈'에서는 자린고비팀으로 등장해 눈부신 활약을 펼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허정민은 2000년 문차일드 시절 데뷔 앨범에 있던 ‘태양은 가득히’ 곡을 춤과 함께 라이브로 부르며 여름특집 분위기를 냈다. 이어 장도연은 정경화 ‘나에게로의 초대’를 완벽한 립싱크으로 프렌즈들을 사로잡았다. 이어 MC 붐은 두 사람에 평소 쇼핑습관을 물었고 장도연은 “군것질 이런 것은 너무 좋아하지만 옷이나 신발 등은 잘 사지 않으려고 한다. 사서 후회하는 경우가 많다”고 평소 쇼핑 스타일을 말했다.

이어 허정민은 “내 좌우명이 ‘생산성 없는 활동을 하지 말자’다 보통 돈 벌러 나갈 때 말고는 집에 있는 편”이라고 말했다. 이어 “집에 있는 것을 좋아해서 라면 참치 등을 다 구매한 후 집에서 일주일 정도 나오지 않은 적도 있다”고 말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이후 ‘뭐든지 랭킹마트’ 코너가 이어졌다. 오늘의 주제는’여름철 내비게이션 앱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피서지 TOP3’를 맞추는 것.

평소 행사를 많이 다닌다는 허정민은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지만 1,2,3 안의 피서지를 맞추지 못했고, 공개된 리스트 중 여의도 공원을 선택한 양세형과 문세윤이 나오자마자 바로 1등을 거머쥐었다. 이어 3연승에 도전하는 박나래와 양세찬은 서울 근교인 월미도를 고르고 디스코 팡팡을 추며 혼신의 힘을 다했다. 하지만 월미도는 5위로 실패했다.

OSEN

이어 '사장님이 미쳤어요. 있다 없다. 코너에서는 시민들이 뽑은 장도연에게 있는 것과 양세형에 없는 것을 맞추는 게임을 진행했다. 문세윤은 "장도연이 술 마시면 막 퍼먹는 대식가다. 배 속에 거지가 있다"고 말했고 양세형은 '발냄새가 난다' 웃음을 선사했다. 답은 열린 성장판이었고 장도연 본인이 직접 맞춰며 할인 쿠폰을 거머쥐었다.

이어 양세형의 없는 것에서는 황제성이 "형이 휴가를 다녀온 뒤 털이 없어졌다. 털이 없다"라고 답했다. 이에 양세형은 "여행가서 목 아래로 털을 다 밀었다."고 고백했다. 이에 붐은 "어떤 기분이냐"고 질문했고 양세형은 " 거울보면 귀엽다"라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시민들이 뽑은 그에게 없는 1위는 '매력'이었고 이 역시 장도연이 맞춰 2개의 모든 쿠폰을 획득하게 되었고 양세형은 매력있는 포즈를 취하며 섹시미를 풍겼다.

OSEN

이어진 푸드 코드 코너에서 실제 판매하는 짬뽕을 찾는 게임을 했다.. 분모자 크림 짬뽕, 치즈 짬뽕, 부침 철판 짬뽕, 천엽 짬뽕, 땅콩 짬뽕, 바질 짬뽕, 시리얼 우유 짬뽕, 통 멜론 냉짬뽕 등이 소개됐고, 한 사람씩 짬뽕을 선택했다.

허정민은 분모자 크림 짬뽕을 선택했다. "너무 맛있다. 진짜 맛있다. 깔끔하다. 이건 파는 거다"라고 말했고 장도연은 바질 짬뽕을 선택, "이건 제작진이 만든 거다. 맛은 있는데 뭔가 부조화다"고 말했다.

이후 홍윤화가 선택한 치즈 짬뽕은 비주얼부터 맛까지 출연자들의 극찬을 받았고 부침 철판 짬뽕을 고른 박나래는 “우리가 먹는 거에 매콤한 버전이다. 난 괜찮다”며 이건 파는 거라고 확신했다. 한편 양세찬은 땅콩 짬뽕을 맛보며 "이건 파는 게 아니다. 맛도 이상하다"며 혹평을 했다. 하지만 이는 실제로 파는 음식, 계속되는 오답에 무릎을 꿇었다.

/jmiyong@osen.co.kr

[사진] 뭐든지 프렌즈 방송화면 캡처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