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76985 0432019081454376985 04 0401001 6.0.20-RELEASE 43 SBS 0 false false false false 1565756672000 1565756770000

동남아 뎅기열 급속 확산…사망자 1천명 돌파

글자크기
동남아시아에서 뎅기열이 급속하게 퍼져 사망자가 1천 명을 돌파했습니다.

뎅기열은 숲모기에 물려 감염되며 주요 증상은 발열과 두통, 오한, 근육통이며,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면 사망률은 20%에 이릅니다.

필리핀 보건당국은 16만 7천607명이 뎅기열에 걸렸으며, 이 가운데 720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15일 사상 처음으로 전국 단위 뎅기열 경보를 발령했지만, 확산 속도는 오히려 빨라져 지난달 21일부터 1주일간 1만 2천880명의 신규 감염 환자가 나왔습니다.

전체 환자의 22%, 사망자의 42%는 5∼9세 어린이로 나타났습니다.

인도네시아에서도 올해 초 동자바 주를 중심으로 뎅기열이 급속하게 퍼져 최소 171명이 사망했습니다.

말레이시아에서도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7만 2천356명이 뎅기열에 걸려 108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태국 보건당국은 지난달 중순까지 4만 9천174명이 뎅기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이 가운데 64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습니다.

캄보디아에서는 지난 6월 24일까지 1만 3천 명이 뎅기열에 걸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무려 4배나 환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고, 이 중 24명이 희생됐습니다.

또 베트남과 미얀마, 라오스에서 20여 명이 뎅기열로 사망했습니다.

동남아시아에 이어 남아시아 방글라데시에서도 뎅기열 환자가 속출해 지난 7월까지 14명이 숨졌습니다.

▶ [인-잇] 배우 정우성의 '인-잇'도 읽고 선물도 받고!
▶ [SBSX청년 프로젝트] 당신의 이야기를 기다립니다 →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