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76942 0042019081454376942 04 0401001 6.0.10-RELEASE 4 YTN 0

홍콩 언론 "中 직접 개입 가능성 아직 낮아"

글자크기
홍콩 시위가 두 달 넘게 계속되면서 격화하고 있지만 중국이 직접 개입할 가능성은 낮다고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가 분석했습니다.

이 신문은 전문가들의 말을 인용해 중국은 자국 안에서 홍콩 시위대에 대한 분노가 커지면서 어느 정도 보여주기식 조치를 취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전망했습니다.

또 중국이 발언 수위를 높이는 것은 현재의 상황을 해결하지 못하는 홍콩 정부에 대한 불만도 반영돼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또 최근 중국 당국이 홍콩 시위에서 테러리즘의 징후가 나타나고 있다고 경고했지만 그런 우려를 나타낸 것일 뿐 테러리즘이라고 공식 규정한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신문은 특히 중국의 반테러리즘법에 따르면 테러행위는 국무원과 중앙군사위원회의 지휘 하에 인민해방군과 무장 경찰 등이 대처하도록 돼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지난 12일 중국 국무원 홍콩·마카오 사무 판공실의 양광 대변인은 홍콩 시위대를 비난하면서 테러리즘의 징후가 나타나고 있다고 지적해 중국 정부가 직접 개입의 명분을 쌓고 있다는 해석을 낳았습니다.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힙알못이 반드시 봐야 할 한국힙합 레전드! 드렁큰타이거!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