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313725 1092019081154313725 04 0401001 6.0.20-RELEASE 109 KBS 0 true true true false 1565517675000 1565517840000

트럼프 “김정은 한미훈련 끝나는 대로 협상재개 희망”

글자크기

[앵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 내용을 상세히 공개했습니다.

김위원장이 한미연합훈련이 끝나는데로 협상재개를 희망했고, 미사일 시험에 대해선 사과했다고 전했습니다.

워싱턴에서 금철영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김정은 국무위원장으로부터 친서를 받았다는 사실을 깜짝 공개했던 트럼프 대통령이 이번엔 그 내용을 상세히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김위원장이 친서에서 한미연합훈련이 끝나는대로 만나고 싶고, 협상재개를 희망했다며 매우 친절하게 언급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김위원장이 보낸 친서는 상당히 길었으며, 터무니없고 비용히 많이 드는 연합훈련에 대한 비난을 담은 내용이 많았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의 미사일 시험에 대한 김위원장의 사과가 있었다고 언급했습니다.

한미훈련이 종료되면 미사일 시험도 중단할 것이라고 김위원장이 밝혔다고도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의 친서 내용을 공개한 뒤 너무 멀지않은 미래에 김 위원장을 만나길 고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핵이 없는 북한은 세계에서 가장 성공적인 나라가 될 것이라고도 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언젠가 친서의 내용을 공개할 수 있을 거라면서 상당히 긍정적 내용이었다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친서 내용 공개로 비춰볼때 한미연합훈련 이후 교착상태의 북미실무협상도 물꼬를 틀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됩니다.

워싱턴에서 KBS 뉴스 금철영입니다.

금철영 기자 (cykum@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