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093951 0012019073154093951 02 0213001 6.0.16-HOTFIX 1 경향신문 0 popular

[서울25]공공형 실내놀이터, 아이들이 직접 디자인한다

글자크기
서울 용산구가 실내 놀이터 설계에 이용 당사자인 아이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반영하는 행사를 추진한다.

용산구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아동옹호센터와 함께 ‘공공형 실내 놀이터’ 디자인캠프를 연다고 31일 밝혔다. 용산구 관계자는 “아동들의 참여권 확대를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며 “구립 시설 조성에 아이들 의견을 직접적으로 반영하는 건 용산구에선 최초”라고 설명했다.

경향신문

실내 놀이터. 경향신문 자료사진


캠프는 7세반(2013년 출생)과 8~10세반(2010~2012년 출생)으로 나뉜다.

7세반 캠프는 8월31일(한강로동주민센터 대강당), 9월5일(용산꿈나무종합타운 꿈자람실) 2시간씩 나눠서 실시되며, 8~10세반 캠프는 8월31일(한강로동주민센터 대강당) 4시간에 걸쳐 한 번에 진행된다.

7세반 아이들은 아이스브레이킹, 즐거운 놀이터 상상하기, 즐거운 놀이터 발표 등의 프로그램에 참여한다. 8~10세반은 아이스브레이킹, 놀이터 디자이너가 된다면, 놀이터 만들기, 놀이터 이름 짓기, 팀별 아이디어 발표 등을 한다.

용산구와 행사를 공동 주관하는 차용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아동옹호센터 소장은 “유엔아동권리위원회에서 놀이 공간 조성 시 아동 참여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며 “디자인캠프를 통해 아동의 참여권과 놀 권리가 실현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용산구는 캠프 참가자 40명(7세반 15명, 8~10세반 25명)을 모집한다. 용산구에 살거나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재학생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별도 참가비는 없다.

8월1일부터 16일까지 지원서를 작성해 담당자 e메일(hyekim@yongsan.go.kr)로 제출하면 된다. 서식은 구 홈페이지 공고·고시란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용산구 공공형 실내놀이터(280㎡)는 용산 국제빌딩 주변 4구역(한강로3가 63-70 일대) ‘구민편의 복합시설(지하 5층, 지상 6층, 연면적 1만 48㎡)’ 안에 조성된다. 서울시와 용산구는 이곳에 청년1번가센터, 어린이 비전센터, 실내 체육센터 등을 만들기로 했다. 실내놀이터는 어린이 비전센터에 들어선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아이들이 날씨, 계절과 상관없이 언제나 마음껏 뛰어놀 수 있도록 공공형 실내놀이터를 만든다”며 “아이들의 아이디어로 시설을 꾸미고 아동의 놀 권리를 적극적으로 보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영득 기자 godo@kyunghyang.com

최신 뉴스두고 두고 읽는 뉴스인기 무료만화

©경향신문( 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