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4071667 0242019073054071667 01 0102001 6.0.14-RELEASE 24 이데일리 50312066 popular

靑 “美6조원 방위비 분담금 요구? 구체적 액수 언급은 없었다”

글자크기

"합리적이고 공정한 방향에서 분담금 협의"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김영환 기자] 청와대는 30일 존 볼턴 미 국가안보보좌관이 방한 당시 50억 달러(한화 약 5조9000억원)의 방위비 분담금을 요구했다는 보도에 대해 “그 자리에서 방위비 분담금의 구체적인 액수는 언급되지는 않았다”고 부인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합리적이고 공정한 방향으로 이 문제에 대해서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는 점만 말씀 드리겠다”며 말을 아꼈다.

앞서 한 언론은 미국이 차기 한미 방위비 분담금 특별협정(SMA)에서 한국에 요구할 방위비 분담금 총액을 50억 달러(약 5조9000억원)로 정했다고 보도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