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60924 0512019072453960924 02 0213005 6.0.9-release 51 뉴스1 0

터널 30분간 막고 기념사진 촬영…동호회 회원 5명 '불구속' 송치

글자크기
뉴스1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와 진해구를 연결하는 왕복 2차로의 마진터널을 막고 기념찰영한 자동차 동호회의 사진이 '보배드림'에 게재돼 있다.(보배드림 캡쳐)2019.7.24.©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남=뉴스1) 강대한 기자 = 터널 한가운데 차량을 세워놓고 기념사진을 찍었던 자동차 동호회 회원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붙잡혔다.

경남 진해경찰서는 일반교통방해 혐의로 A씨(28) 등 5명을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들 5명은 지난 7일 오전 2시50분쯤 창원시 마산합포구와 진해구를 연결하는 왕복2차로의 마진터널 안에서 차량 5대로 양방향 차로를 막은 뒤 사진을 찍으며 교통을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들이 터널 안에서 30여분 동안 길을 막고 머무른 것으로 파악했다.

다음날 자동차 관련 인터넷 커뮤니티인 ‘보배드림’에 이들의 사진이 게시물로 올라오며 세간에 알려졌다. 강력한 처벌을 요구하는 국민청원도 같이 링크됐다.

경찰도 즉시 해당 게시물을 통해 내사에 착수, 이들을 붙잡아 조사를 벌였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기념하고 싶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rok1813@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