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60688 0032019072453960688 03 0304001 6.0.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63949548000 1563949555000 popular

한빛 4호기 격납건물서 최대 크기 157㎝ 구멍 추가 발견(종합)

글자크기

한빛 3·4호기 격납건물서 공극 200곳 발견, 20㎝ 이상 대형 81곳

연합뉴스

원전 격납건물 공극 개요도
[원자력안전위원회 제공]



(영광=연합뉴스) 장덕종 기자 = 점검 중인 한빛원전 4호기 원자로 격납건물의 방사능 유출 방지용 내부철판(CLP)과 콘크리트 사이에서 1m가 넘는 대형 공극(구멍)이 추가로 발견됐다.

24일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에 따르면 23일 한빛 4호기 격납건물에서 최대 크기(깊이) 157㎝의 공극이 나왔다.

격납건물의 총 크기는 168㎝로 불과 11㎝ 모자란다.

한빛 4호기는 2017년 5월 격납건물에서 공극이 발견된 뒤 점검이 이어지고 있다.

현재까지 한빛 4호기 격납건물에서는 공극이 총 102곳이 나왔으며 이 가운데 20㎝가 넘는 대형 공극은 24곳에 달한다.

지난해 9월부터 점검 중인 한빛 3호기 격납건물에서도 공극이 98곳(20㎝ 이상 57곳)에서 발견됐고 최대 크기는 45㎝였다.

한빛 3호기는 점검이 완료됐고 한빛 4호기는 9월까지 점검이 이어질 예정이다.

원전 측은 격납건물의 공극 등의 점검이 끝나고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승인을 받아 재가동에 들어갈 계획이다.

2017년 5월 한빛 4호기 격납건물에서 공극이 발견되자 원전 측은 같은 유형인 한빛 3호기도 점검하고 있다. 점검이 이어지면서 공극이 계속해서 발견되고 있다.

한빛원전 관계자는 "격납건물의 구조적인 안정성에는 문제가 없다"며 "보강공사를 통해 안전성을 확보하고 주민들의 우려를 불식시키겠다"고 말했다.

현재 한빛 6기 가운데 수동 정지한 한빛 1호기를 비롯해 4기(1·3·4·6호기)가 정비 중이다.

cbebop@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