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56171 0182019072453956171 02 0204001 6.0.13-RELEASE 18 매일경제 52954208 popular

"고유정 의붓아들 타살 단정 어려워" 경찰, 국과수 부검 결과 공개

글자크기
매일경제

[그래픽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경찰이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고유정(36·구속기소)의 의붓아들에 대한 부검 결과를 일부 공개했다.

충북지방경찰청은 24일 브리핑을 열고 "고씨의 의붓아들 A(5)군이 엎드린 채 전신이 10분 이상 눌려 질식사한 것으로 추정된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부검 소견을 받았다"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 5월 1일 통보받은 국과수 정밀 부검 결과에서 "특정 부위가 아닌 전신이 10분 이상 강하게 눌렸을 가능성이 크며 사망 추정 시각은 오전 5시 전후"라는 내용을 전달받았다고 설명했다.

충북지방경찰청 관계자는 "A군이 사망한 직후 이뤄진 1차 부검에서는 '질식사 추정'이라는 소견을 받았으며 자연사, 과실치사, 타살 등 모든 가능성을 열고 수사해왔다"며 "단순 변사로 결론 내린 적은 없다"고 말했다.

전날 일부 언론은 A군이 사망했을 당시 119구급대원이 찍었던 사진을 공개하며 타살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지난 3월 2일 오전 10시 10분쯤 청주에 있는 고씨 부부 집에서 숨진 채 발견된 A군 사망 당시 집에는 고씨 부부뿐이었다.

고씨의 남편 B(37)씨는 당시 경찰 조사에서 "아침에 일어나 보니 함께 잠을 잔 아들이 숨져 있었다"며 "아내는 다른 방에서 잤다"고 진술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