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53230 0032019072453953230 01 0106001 6.0.20-RELEASE 3 연합뉴스 0 true true true false 1563936656000 1563944320000 popular

국방부 찾은 볼턴 美 NSC 보좌관 "광범위한 이슈에 생산적 대화"(종합)

글자크기

정경두 장관과 면담…호르무즈 해협 파병·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입장 주목

연합뉴스

정경두 국방장관과 볼턴 미 국가안보회의 보좌관
(서울=연합뉴스)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24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를 방문한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보좌관과 접견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7.24 [국방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24일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광범위한 이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볼턴 보좌관은 이날 국방부 청사에서 정 장관과 면담을 마치고 나오면서 기자 질문에 "광범위한 이슈에 대해 매우 생산적인 대화를 했다"고 말했다.

그가 정 장관과 면담에서 미국이 이란을 견제하고자 연합 전력을 구상하는 호르무즈 해협에 한국군 파병을 요청했는지,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로 파기 주장이 일고 있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에 대한 미국의 입장을 밝혔는지 주목된다.

연합뉴스

밝게 웃는 존 볼턴- 정경두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24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를 방문한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보좌관과 면담을 마친 뒤 웃으며 이동하고 있다. 2019.7.24 jeong@yna.co.kr



앞서 볼턴 보좌관은 정 장관 면담을 위해 국방부 청사에 들어선 후 '호르무즈 해협에 한국군을 보내길 바라느냐'라는 기자 질문에 아무런 답변도 하지 않았다.

국방부 청사 로비에서 정 장관, 박한기 합동참모의장 등과 인사를 나눈 볼턴 보좌관은 환한 미소를 띤 채 장관실이 있는 2층으로 올라간 다음 방명록을 작성했다.

그는 방명록에 '조국을 위해 헌신한 용감한 한국의 애국자들에게 행운을 빈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진 정 장관과 면담에는 로버트 에이브럼스 한미연합사령관과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도 동석했다.



전날 오후 1박 2일 일정으로 방한한 볼턴 보좌관은 정 장관을 비롯해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연이어 만난다.

국방부는 오후에 면담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three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