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41519 0092019072353941519 03 0301001 6.0.20-RELEASE 9 뉴시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63887380000 1563888327000 popular

14억원 유용 혐의 카드사 직원 구속…내부감사로 적발(종합)

글자크기

회사 물품 구매용 법인카드 사적 유용한 혐의

신한카드, 자체 감사로 적발…"고객 피해 없어"

뉴시스

【서울=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심동준 최선윤 기자 = 경찰이 신한카드에서 발생한 14억원대 회삿돈 유용 의혹을 수사해 30대 직원을 구속한 것으로 파악됐다.

23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남대문경찰서는 신한카드 대리급 직원 A씨를 배임 혐의로 구속하고, 지난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A씨는 회사 물품을 구입하는데 사용하는 법인카드를 이용해 약 14억원을 사적으로 유용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혐의를 인정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신한카드는 7월 초 자체 감사 과정에서 배임 사실을 적발해 A씨를 경찰에 고소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한카드 측은 "금융감독원에 손실 보고를 했으며, 일부 금액에 대해서는 변제가 이뤄진 것으로 안다"며 "고객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s.won@newsis.com, csy625@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