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21364 0512019072353921364 01 0103001 6.0.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63843750000 1563846098000 popular

이인영 "경제 한일전서 반드시 승리…한국당, 팀킬 마라"

글자크기

"WTO서 국제적 공감대 확보할 것"

뉴스1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상임위간사단 연석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7.23/뉴스1 © News1 이종덕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전형민 기자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3일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 조치가 세계무역기구(WTO) 일반이사회 정식 안건으로 오르는 것과 관련해 "링 위에 오른 경제 한일전을 우리 국민과 함께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상임위간사단 연석회의에서 이렇게 말하면서 "우리 정부의 발 빠른 요청으로 WTO 정식의제에 채택됐고 오늘부터 이틀간 세계무대에서 한일 간의 대전이 시작됐다"고 전했다.

이어 "(WTO에서) 일본이 자유무역 질서와 세계 무역 생태계를 훼손하는 것을 고발할 것"이라며 "이를 전 세계에 알리고 국제적 공감대를 확보할 것"이라고 의지를 다졌다.

이 원내대표는 또 "지난 4월 WTO에서 전문가들이 대부분 패소할 것이라고 예상했던 후쿠시마 수산물 (분쟁을) 승소한 바 있다"며 "이제 우리 모두 자신감을 갖고 정부를 응원하며 당당히 이겨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을 향해 "정부 등 뒤에서 자책골을 쏘는 팀킬 행위를 멈춰달라"고 압박을 가했다. 그는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전날 정부의 대응이 구한말 쇄국정책과 같다고 했는데 기술독립을 하려는 것이 어떻게 쇄국정책인지 이해할 수가 없다"고 반문했다.

또한 "한국당은 일본에 저자세, 우리 정부에는 고자세로 회피하지 말기를 바란다"며 "황 대표는 극일이란 말로 일본 저자세 외교를 포장하지 말라"고 꼬집었다. 그는 "한국당은 국민 공감 제로 정당"이라고도 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제 국회가 제 역할을 해야 한다"며 "한국당은 하루속히 국민의 뜻을 받들어 정부에 동참하길 바란다"고 했다. 아울러 "한국당이 국회 빌런(악당), 추경 빌런이 아니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goodday@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