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16902 0962019072353916902 06 0601001 6.0.9-release 96 스포츠서울 0

송혜교, 이혼 후 첫 심경 고백 "올해는 혼자만의 시간 필요"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윤소윤기자]배우 송혜교가 홍콩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혼 후 심경을 고백했다.


지난 18일 홍콩 매체 태틀러는 송혜교와 모나코에서 진행한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인터뷰는 송혜교가 송중기와 이혼조정을 신청한 뒤 진행된 인터뷰로, 송혜교의 향후 계획과 생일 소망 등에 대한 내용을 담고 있어 화제가 됐다.


공개된 인터뷰에 따르면 송혜교는 자신의 일과 운명에 대해 "내 뜻대로 되는 일이든 아니든, 그것은 단지 그럴 운명이거나, 그럴 운명이 아니기 때문이다. 나는 이게 내 삶에서도 적용되는 사실이라는 것을 알았다"고 전했다.


이어 "별이 내게 인도해 준 것이고, 타이밍이 맞은 것이다. 운명은 큰 노력없이 오며 그냥 일어나는 일들"이라며 의미심장하게 얘기했다. 자신의 생일 소원에 대해서는 "11월 22일 내 생일에 왕관을 쓰고 싶다. 공주가 된 것 같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올해 계획에 대해 묻자 그는 "올해는 개인적인 시간을 가질 것이다. 나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하다"고 털어놨다. 또 "이런 행사를 차치하고 나는 무리하지 않을 것이다. 다음 해에는 아마 새로운 일을 시작하지 않을까 싶다. 확실하게 정해지진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송혜교의 소속사 측은 지난 22일 공식 입장을 통해 "오늘(22일) 서울가정법원에서 송혜교의 이혼이 성립됐다. 양측은 서로 위자료와 재산분할 없이 이혼하는 것으로 조정절차가 마무리됐다"라며 송혜교와 송중기의 이혼조정이 법적으로 성립됐다는 사실을 알렸다.


younwy@sportsseoul.com


사진 | 배우근기자 kenn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