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05763 0512019072253905763 05 0508002 6.0.10-RELEASE 51 뉴스1 0

김상식호, 윌리엄-존스컵 농구 준우승…7승1패

글자크기
뉴스1

한국 남자 농구 대표팀 라건아. (대한민국농구협회 제공) /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김상식 감독이 이끄는 한국 남자 농구 대표팀이 제41회 윌리엄-존스컵 농구대회 준우승을 차지했다.

한국은 21일 밤 대만 신베이시 신장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날 대만A와 경기에서 70-64로 승리했다.

이로써 한국은 7승1패를 기록, 8전 전승을 따낸 필리핀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일본이 6승2패로 3위를 차지했다.

이번 대회에는 한국과 대만A, 대만B, 요르단, 이란, 일본, 필리핀, 인도네시아, 캐나다 등 9개 팀이 출전해 풀리그를 통해 순위를 가렸다.

이날 한국은 20득점 7리바운드로 활약한 라건아를 앞세워 대만A에 승리를 거뒀다. 이승현도 18득점 9리바운드, 허훈이 12득점 5어시스트로 힘을 보탰다.

전체 3점슛 성공률은 23.8%(5/21)에 그쳤으나 라건아와 이승현이 골밑을 장악해 승리할 수 있었다. 이날 한국은 리바운드 수에서 40-25로 대만A를 압도했다.

윌리엄-존스컵을 마친 김상식호는 8월말 중국에서 열리는 국제농구연맹(FIBA) 월드컵에 참가한다. 그 전에 체코, 리투아니아, 앙골라와 친선전을 통해 실전 감각을 체크할 계획이다.

뉴스1

제41회 윌리엄-존스컵 농구대회 순위표.(윌리엄-존스컵 홈페이지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octorj@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