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901832 0972019072253901832 06 0602001 6.0.9-release 97 스포츠투데이 0

'정희' 한혜진 "누드 화보? 이슈 예상…이 정도일 줄 몰라"

글자크기
스포츠투데이

한혜진 / 사진=MBC 보이는라디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정오의 희망곡' 한혜진이 누드 화보 촬영 비하인드를 밝혔다.

22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서는 모델 한혜진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혜진은 20주년 기념 파격적인 화보에 관해 "저를 방송하는 한혜진으로 알고 있어서 깜짝 놀란 것"이라며 "모델 한혜진으로 알고 계신 분들은 놀라지 않는다"고 운을 뗐다

이어 "화보가 출판되고 나서 주변 분들이 '이런 반응 예상했어?'라고 물어보셨다"며 "이슈가 될 거라고 예상했지만 이 정도일 거라고 생각 못 했다"고 밝혔다.

그는 "특수분장용 검정 파운데이션을 사용했다. 보통 파운데이션이 아니라 피부에 남아 있어야 하니까 잘 안 지워지더라"라며 "스태프들이 다 달라붙었다. 아이리무버 10개를 사 와서 물티슈랑 수건에 적신 다음에 온몸을 문지르는데 안 벗겨지더라"고 고충을 토로했다.

한혜진은 "도저히 안 되겠다 싶어서 촬영용 배스가운을 입고 집에 왔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