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91161 0292019072253891161 07 0703001 6.0.14-RELEASE 29 OSEN 0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 "'사자'에 진심으로 매료됐다"[Oh!쎈 컷]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보라 기자] 숨 막히는 전개, 판타지가 더해진 강렬한 액션 볼거리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올 여름 기대작 '사자'(감독 김주환, 제공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제작 키이스트세븐오식스)가 할리우드 판타지 블록버스터 영화로 전 세계 관객들을 사로잡은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의 뜨거운 호평을 얻었다.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 분)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 분)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惡)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배우 박서준을 비롯해 안성기, 우도환까지 대한민국 대표 국민배우와 젊은 피의 조합을 토대로 박진감 넘치는 전개, 판타지적 상상력을 자극하는 강렬한 액션 볼거리로 짜릿한 영화적 쾌감을 선사할 '사자'가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을 매료시켜 이목을 집중시킨다.

인간 모습의 혼혈 천사와 혼혈 악마가 공존하는 세상 속 이들을 구분할 수 있는 능력을 지닌 ‘존 콘스탄틴’이 펼치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로 키아누 리브스가 주연을 맡은 '콘스탄틴'과 인류 최후의 생존자와 변종 인류의 전쟁을 다룬 윌 스미스 주연의 영화 '나는 전설이다'까지 판타지 세계를 독창적이고 스펙터클한 비주얼로 그려내 주목받은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 이후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헝거게임' 시리즈를 세계적인 판타지 블록버스터 프랜차이즈로 자리매김시키며 전 세계 팬들을 열광시킨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이 '사자'에 대해 뜨거운 호평을 전했다.

평소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의 오랜 팬이었던 김주환 감독은 영화를 기획하는 데 있어 그의 작품들로부터 많은 영감을 얻었으며, 이에 투자배급사인 롯데엔터테인트먼트의 제안으로 김주환 감독과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의 만남이 성사됐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사자'를 관람한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은 “'사자'에 진심으로 매료됐다. 예고편을 봤을 때 예상하지 못했던 따뜻한 울림이 있었으며 대담하고 기발한 상상력을 품고 있었다. 그 경험이 매우 강렬해서 영화를 마치고 집에 돌아가는 길에도 깊은 여운을 느꼈다”라고 전하며 이제껏 보지 못했던 '사자'만의 독특한 세계관 속 박진감 넘치는 전개와 뜨거운 드라마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은 판타지적 설정이 더해진 다채로운 볼거리에 대해 “배우들의 연기는 매우 훌륭했고, 미장센은 아름다웠으며, 비주얼은 강한 인상을 남겼다.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들을 기대케 하는 아주 매력적인 영웅의 탄생기를 본 것 같다”고 놀라움을 전했다.

이어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은 김주환 감독과의 만남에 대해 “무엇보다 김주환 감독이 지금의 감독으로 성장하는데 저의 작품들이 작게나마 일조했다는 사실에 매우 뿌듯하다. '사자'의 개봉에 행운을 빈다”라며 감회를 전했다. 이처럼 새로운 소재와 과감한 장르적 시도, 그리고 강렬한 판타지와 액션의 볼거리로 '콘스탄틴' 프란시스 로렌스 감독의 호평을 이끌어낸 '사자'는 올 여름 가장 강렬하고 신선한 영화로 극장가를 강타할 것이다.

강력한 악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신선한 이야기와 새로운 소재, 차별화된 액션과 볼거리에 매력적인 배우들의 조합이 더해진 2019년 최고 기대작 '사자'는 오는 7월 31일 개봉한다./ watch@osen.co.kr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