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86645 1072019072153886645 05 0507001 6.0.14-RELEASE 107 스포티비뉴스 0

[올스타 타임] 홈런레이스 우승 '로맥아더'…샌즈에 7-2 승리

글자크기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창원, 신원철 기자] SK 제이미 로맥이 21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올스타전 홈런 레이스'에서 키움 제리 샌즈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최종 스코어는 7-2다. 10아웃제로 벌어진 결승전은 예선보다 참가자들에게 유리한 환경에서 진행됐다. 바람이 왼쪽 담장 바깥쪽으로 불었다. 예선에서는 타구가 바람의 저항을 많이 받았다.

불펜 포수 권누리와 호흡을 맞춘 로맥은 5아웃까지 4개의 타구를 담장 밖으로 보냈다. 남은 5개의 아웃카운트에서 3개를 추가하면서 최종 7개의 홈런을 기록했다.

이어서 타석에 들어선 샌즈는 LG 김민성을 파트너로 골랐다. 초구부터 시원하게 넘겼지만 5아웃까지 2홈런을 쳤다. 신중하게 공을 골랐지만 홈런을 추가하지 못하고 경기를 마쳤다.

예선에서는 로맥이 3개, 샌즈가 5개를 담장 밖으로 넘겼다. 최정이 0개로 가장 저조한 성적을 남겼다. 이형종(LG) 김하성(키움) 제라드 호잉(한화) 호세 페르난데스(두산)은 각각 홈런 1개를 쳤다. 멜 로하스 주니어(kt)는 2개의 홈런을 기록해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홈런 레이스 우승 상금은 500만원, 준우승 상금은 100만원이다.

한편 홈런 레이스에 앞서 열린 슈퍼레이스와 퍼펙트피처 모두 키움 선수들이 독식했다. 슈퍼레이스에는 샌즈와 이정후, 팬들이 함께 했고 퍼펙트피처에는 에릭 요키시가 나갔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창원, 신원철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