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79992 0032019072153879992 03 0302001 6.0.10-RELEASE 3 연합뉴스 0 popular

'나에게 보험 권유하는 설계사 믿을만할까' 한번에 조회한다

글자크기

e-클린보험서비스 22일 가동

연합뉴스

(금융위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 오는 22일부터 보험 소비자가 자신에게 보험을 권유하는 설계사와 대리점(GA)과 관련한 각종 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이들의 불완전판매 등 이력을 인터넷·모바일로 즉시 조회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생·손보협회는 'e-클린보험서비스'(www.e-cleanins.or.kr)를 22일 가동한다고 21일 밝혔다.

e-클린보험서비스는 인터넷과 모바일로 가동되는 보험 판매채널 통합정보시스템으로, 보험 모집 질서를 확립하고 투명성을 높이자는 취지에서 마련했다.

금융 소비자는 이곳에서 자신에게 보험을 권유하는 보험설계사에 관한 각종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보험설계사의 이름과 고유번호 등을 입력하면 설계사의 현재 소속 회사와 과거 소속, 제재 이력 등 기본정보를 조회할 수 있다.

불완전판매율이나 보험계약유지율 등 신뢰도 정보는 보험설계사가 사전에 공개에 동의한 경우 확인 가능하다.

소비자가 요청하는 것은 보험 가입 전 단계여서 설계사가 정보 공개를 거부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자신과 거래할 법인보험대리점(GA)의 경영상황과 모집실적 및 불완전판매율 등 신뢰도 정보도 이곳에서 조회할 수 있다.

연합뉴스

(금융위 제공)



설계사 500인 이상 대형 GA들의 정보를 비교 조회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 시스템은 보험설계사나 개인대리점 등 모집 종사자에게도 필요하다. 본인의 기본 및 신뢰도 정보, 보수교육 정보 등 정보를 조회·확인할 수 있는 채널이기 때문이다.

GA는 소속 설계사에 대한 신뢰도 및 각종 교육정보를 이곳에서 조회할 수도 있다.

금융위 하주식 보험과장은 "보험설계사의 정보제공 동의율을 높이고 금융소비자에게 e-클린보험서비스에 대한 홍보를 강화해 보험 모질 질서를 더욱 건전하게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spee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