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76975 0512019072153876975 08 0801001 6.0.18-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63663600000 1563663614000

"고가폰 왜사요?"…'가성비' 저격 중저가 삼성폰 '탐나네'

글자크기

20만~40만원대 스마트폰 '눈도장'…"소비자 선택지 넓어졌다"

뉴스1

SK텔레콤이 젊은층을 타깃으로 하는 삼성 '갤럭시 A40'를 19일부터 단독 판매한다. (SK텔레콤 제공)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20만원에서 40만원대의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100만원이 훌쩍 넘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못지 않은 성능을 자랑하는 삼성전자의 중저가 스마트폰이 이용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프리미엄 스마트폰에서나 접할 수 있는 다양한 기능이 탑재돼 1020세대 뿐만 아니라 '가격 대비 성능'(가성비)을 중시하는 다양한 세대로 고객층이 넓어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19일 SK텔레콤을 통해 갤럭시A40을 출시했다. 이로써 삼성전자는 중저가 제품군에 다섯가지 모델을 포진시켰다.

중저가 제품군답게 가격은 20만원대에서 40만원대까지 합리적으로 책정됐다. 제품별로 보면 Δ갤럭시A10 20만9000원 Δ갤럭시M20 22만원 Δ갤럭시A30 34만9800원 Δ갤럭시A40 39만9300원 Δ갤럭시A50 47만3000원이다.

저렴한 가격에도 성능은 부족함이 없다는 평가다. 먼저 15cm(5.9인치) 이상의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했다. 갤럭시A40이 가장 작은 5.9인치이다. 갤럭시A10은 6.2인치, 갤럭시M20은 6.3인치, 갤럭시A30·갤럭시A50은 6.4인치다.

모델별로 살펴보면 갤럭시A10은 '인피니티-V 디스플레이'와 1300만 화소 후면카메라 및 500만 화소 전면카메라를 탑재했다. 램(RAM)은 2기가바이트(GB), 저장공간(ROM)은 32GB다. 배터리는 3400밀리암페어(mAh)로 프리미엄 제품군과 비슷한 사양이다. 다만 지문인식 기능은 탑재되지 않았다.

갤럭시M20은 전면 800만화소, 후면 500만·1300만화소 듀얼 카메라가 탑재됐다. 배터리는 5000mAh로 한 번 충전으로 37시간 통화, 101시간 음악 감상을 할 수 있다. 이외에도 안면과 지문인식, 삼성 헬스를 지원한다. 이 모델은 삼성전자에서 처음으로 패션 전문 온라인스토어인 '무신사'를 통해 자급제로 판매하는 모델이다.

갤럭시A30부터는 삼성페이가 지원되는 점이 특징이다. 카메라는 전면 1600만화소, 후면 500만 화소 초광각 및 1600만 화소 광각 카메라를 탑재했다. 배터리는 4000mAh로 역시 대용량이다.

뉴스1

고동진 삼성전자 IM부문장(사장)이 갤럭시A시리즈 전략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갤럭시A40은 4GB 램과 64GB의 저장공간을 갖춰 하위 모델보다 상대적으로 많은 사진과 영상을 저장할 수 있다. 전면 카메라 화소수도 2500만으로 깨끗한 '셀피'를 제공한다. 후면에는 1600만화소 및 123도 초광각 후면카메라가 탑재됐다. 배터리는 3100mAh이며, 마찬가지로 삼성페이가 가능하다.

갤럭시A50은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자랑한다. A시리즈 최초로 온스크린 지문 인식을 지원하는 것도 장점이다. 배터리는 4000mAh로 한 번 충전으로 장시간 사용이 가능하다.

삼성전자의 중저가 제품군은 태어날 때부터 디지털 기기 사용이 일상화된 'Z세대'에 최적화된 스마트폰이다. 삼성전자 모바일 사업부를 이끄는 고동진 사장은 이달 1일 "삼성이 하는 모든 일의 핵심에는 고객이 있고 'Z세대'라 불리는 신(新) 고객을 잡기 위해 스마트폰 전략을 다시 짜게 됐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가격과 성능을 놓고 봤을 때 Z세대뿐만 아니라 모든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스마트폰이 올해 출시한 삼성전자의 중저가 스마트폰이란 분석이다.

업계 관계자는 "20만원대부터 40만원대까지 다양한 가격대에서 자신이 원하는 스마트폰을 고를 수 있는데 사용하기에도 부족함이 없다"며 "판매 채널도 자급제가 많은 점을 고려하면 한달 통신비도 부담이 없어 합리적인 소비자에게 제격인 제품들"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오는 8월 세계 최초로 중고가 5세대(5G) 이동통신 스마트폰인 갤럭시A90을 출시할 계획으로 알려졌다.
ickim@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