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76852 0032019072153876852 08 0801001 6.0.10-RELEASE 3 연합뉴스 0

한 손 조작 쉬운 삼성폰 '원 UI' 인기…LG도 선보일 듯

글자크기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스마트폰 화면 크기가 점점 커지면서 스마트폰 UI(유저 인터페이스)도 이에 맞춰 진화하고 있다. 삼성전자[005930]가 올해 1월 스마트폰에 새로 선보인 '원 UI'(One UI)가 인기를 끌면서 LG전자 등 다른 제조사도 새 UI 제작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연합뉴스

원 UI
[삼성전자 스마트폰 캡처]



21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1월 갤럭시S9·노트9에 구글 운영체제(OS) 안드로이드 파이 업데이트와 함께 원 UI를 선보였다.

상반기 출시된 갤럭시S10 시리즈는 물론 이달까지 갤럭시S8·노트8, 갤럭시A8·A7 등 스마트폰·태블릿 등 20여종에 원 UI가 적용됐다.

원 UI는 당초 폴더블폰 출시를 염두에 두고 만들어졌다.

점점 화면 크기가 커지는 일반 스마트폰과 대화면 디스플레이가 특징인 폴더블폰을 아울러 한 손 조작이 간편하도록 제작한 것이 특징이다.

최신 스마트폰은 위아래로 길어진 화면 비율 때문에 한 손 조작이 불편한데, 원 UI는 스마트폰 상단을 '보는 구간', 하단을 '터치 구간'으로 분리했다. 하단 부분만 터치해도 메시지, 연락처, 설정 등 기본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할 수 있어 편리하다. 스마트폰 화면 몰입을 방해하는 요소를 최소화하고 아이콘 디자인도 둥글게 정돈했다.

원 UI가 인기를 끌면서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서는 개발자들이 자체적으로 만든 화웨이 사용자를 위한 원 UI 테마, LG 사용자를 위한 원 UI 테마까지 올라왔다. 각 10만명, 1만명 이상의 사용자가 다운로드했을 정도다.

LG전자[066570]도 새 UI를 선보이면서 이 같은 개선사항을 반영할 전망이다.

이르면 연말이나 내년 초 안드로이드 Q OS 업데이트와 함께 한 손 조작을 편리하게 하고 디자인을 개선한 UI를 선보일 예정이다. 삼성 원 UI처럼 자사 UI 명칭을 만드는 것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LG전자 관계자는 "고객들의 목소리를 귀담아들어 UX(사용자경험) 개선을 준비 중"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전자는 안드로이드 Q 운영체제에 맞춰 개선한 원 UI 2.0 버전을 내놓을 계획이다.

업계 관계자는 "스마트폰 업계의 숙제 중 하나가 한 손 조작을 쉽게 만드는 것"이라며 "편리한 조작이 가능하면서 사용자가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영역이 늘어나는 방향으로 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srch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