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72290 0372019072053872290 06 0602001 6.0.20-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true false 1563600534000 1563600540000 related

[POP이슈]"데뷔하자"…'프듀X101' 데뷔조 엑스원 확정에 등장한 '바이나인'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고명진 기자]'바이나인'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19일 방송된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X101' 마지막회에서는 데뷔조 'X1'(엑스원) 멤버 11명이 확정됐다.

1위 김요한을 시작으로 김우석, 한승우, 송형준, 조승연, 손동표, 이한결, 남도현, 차준호, 강민희가 총 10명의 데뷔조로 발탁됐다. 여기에 이번 시즌에 새롭게 도입된 'X'제도로 이은상이 마지막에 합류했다.

'X' 멤버 후보로는 이은상을 비롯, 이진혁, 구정모, 김민규가 올랐다. 이중 이은상이 발탁되면서 엑스원 최종 11명이 결정된 것.

그야말로 '프듀X101' 데뷔조 선발은 반전의 연속이었다. 데뷔조에 들어본 적 없었던 조승연, 이한결 등이 엑스원에 이름을 올리는가 하면, 데뷔 안정권으로 점쳐졌던 이진혁, 김민규는 떨어졌다.

특히 많은 팬들은 이진혁의 탈락을 받아들이기 힘들어하는 분위기. 20일 이진혁은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를 오르내리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생방송 진출 멤버 20명 중 탈락자 9명인 구정모, 금동현, 김민규, 송유빈, 이세진, 이진혁, 토니, 함원진, 황윤성으로 구성된 이른바 ‘바이나인’을 데뷔시키자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앞서 방송된 ‘프로듀스 101’ 전 시즌에서도 아깝게 데뷔조 워너원에 포함되지 못해 탈락한 멤버들끼리 팀을 이뤄 아이비아이, JBJ, 레인즈 등 활동을 한 사례가 있다. 이에 바이나인이 활동해주길 바라는 팬들의 목소리가 큰 상황.

이번 시즌에도 팬들의 소망이 이뤄질 수 있을지, '바이나인'의 등장을 기대해본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