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67597 0512019071953867597 06 0602001 6.0.14-RELEASE 51 뉴스1 0 related

'비긴어게인3' 완전체, 삼성역에 떴다…'감동'의 국내 버스킹(종합)

글자크기
뉴스1

'비긴어게인3'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비긴어게인3' 완전체 패밀리가 삼성역에 떴다.

19일 오후 방송된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비긴어게인3'에서 박정현, 하림, 김필, 헨리, 이수현, 임헌일 등 멤버들은 서울 삼성역에서 버스킹에 나섰다.

'완전체 밴드'로 변신한 이들은 잔잔한 감동을 선사했다. 해외와는 또다른 떨림이 느껴졌다.

버스킹 현장에는 사전에 고지가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수많은 인파가 모였다. 감미로운 목소리로 단번에 이목을 집중시켰고, 지나가던 학생들과 직장인들은 발걸음을 멈추고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헨리는 즉석에서 모인 관객들에게 먼저 인사를 건넸다. "' 비긴어게인' 보신 적 있냐"면서 친근하게 다가간 것. 그는 "이거 좋다는 댓글 많아서 불러 드리겠다"라며 '유쓰'를 선곡했다. 멤버들의 열창에 첫 곡부터 뜨거운 반응이었다.

이어 박정현은 '꿈에'를, 이수현은 '리바이'를, 김필은 '너무 아픈 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을 불렀다. 헨리도 '이츠 유'를 박정현과 함께 열창하며 시선을 모았다.

이밖에도 '썸원 라이크 유', '쉐이프 오브 유' 등 대중에게 친숙한 해외 가수들의 곡으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모두가 만족스러운 무대를 꾸몄다.

삼성역 완전체 버스킹에 앞서서는 오피스 버스킹, 포장마차 버스킹, 덕수궁 돌담길 버스킹이 펼쳐졌다. 서울 구석구석에서 시민들을 만나는 모습이 보는 이들까지 흐뭇하게 만들었다.

헨리와 이수현은 오피스에서 '남매 케미'를 뽐냈고, 회사 직원들을 상대로 감미로운 노래를 불러줬다. 김필은 포장마차 버스킹을 통해 구슬프면서도 파워풀한 또 허스키한 보이스로 놀라움을 선사했다. 노래가 끝나자마자 포장마차 손님들 모두가 열광했다. 박정현, 임헌일은 덕수궁 돌담길 버스킹에서 독보적인 음색을 자랑했다.

서울 버스킹으로 기대감을 끌어올린 완전체 밴드가 이번 시즌에서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비긴어게인3'는 국내 최정상의 뮤지션들이 해외의 낯선 도시에서 버스킹에 도전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lll@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