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65634 0032019071953865634 04 0401001 6.0.18-RELEASE 3 연합뉴스 49138324 false true true false 1563528270000 1563528285000

"중국 5G 투자, 2023년까지 북미지역 두 배 넘을 것"(종합)

글자크기

47조원 투자 전망…'美 화웨이 제재·보급형 5G폰 부족'은 걸림돌

화웨이, 5G 계약 50건 체결…유럽서 28건 체결해

연합뉴스

MWC상하이 화웨이 전시장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아시아 최대 모바일 전시회인 'MWC19 상하이'의 화웨이 전시장. 화웨이는 '5G is ON'(5G는 이미 현실이 됐다)는 구호를 내걸고 이미 실현된 5G 기술이 사람들의 삶을 어떻게 바꿔놓을 수 있는지에 초점을 맞춰 전시장을 꾸몄다. 2019.6.26 cha@yna.co.kr



(홍콩=연합뉴스) 안승섭 특파원 = 5세대 이동통신(5G) 기술에서 세계 선두를 노리는 중국이 2023년까지 북미지역의 두 배를 넘는 투자를 단행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9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미국 시장조사업체 델오로는 이 같은 전망을 하면서 2023년까지 중국의 이동통신 투자가 400억 달러(약 47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측했다.

한국과 미국, 호주, 영국, 스위스, 스페인 등이 5G 서비스에 나섰지만, 중국의 5G 시장 규모는 이들 나라를 모두 합친 것보다 더 클 것으로 전망됐다.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이 2020년 상용화를 목표로 삼는 모바일 국제표준인 5G는 4세대 이동통신인 LTE에 비해 280배 빠른 속도를 자랑한다. 1GB(기가비트) 영화 한 편을 10초 안에 내려받을 정도다.

특히 사물 인터넷, 자율주행 자동차, 스마트 시티, 가상현실 게임, 빅데이터 등 미래 성장 산업을 구현하는 데 5G 통신망 구축은 반드시 요구된다.

중국 공업정보부 산하 연구기관의 전망에 따르면 2020년부터 2025년까지 중국의 5G 통신망 투자는 9천억 위안(약 150조원)에서 최대 1조5천억 위안(약 255조원)에 달할 전망이다.

중국은 2025년까지 4억6천만 곳에 달하는 5G 통신망 연결지점을 구축, 전체 이동통신망의 28%를 5G 통신망으로 대체할 것으로 예측됐다.

중국의 5G 투자는 차이나모바일, 차이나유니콤, 차이나텔레콤 등 3대 이동통신사가 주도하고 있다.

차이나모바일은 지난 4월 상하이 모터쇼에서 5G 기술을 이용해 1천㎞ 떨어진 베이징에서 상하이 모터쇼 전시장의 자율주행 자동차를 운전하는 장면을 연출하기도 했다.

델오로는 "전 세계 데이터 사용량은 앞으로 수년간 3∼4배로 늘어날 것"이라며 "5G 통신망 구현은 예상보다 훨씬 빠르고 광범위하게 이뤄지고 있다"고 밝혔다.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의회(GSMA)는 2025년까지 전 세계 5G 통신망 투자가 1조3천억 달러(약 1천520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SCMP는 "5G 시장을 장악하겠다는 중국의 야심에도 불구하고 무역전쟁으로 인한 미국 정부의 중국 통신장비 제조업체 화웨이 제재, 그리고 소비자가 받아들일 수 있는 저렴한 5G 스마트폰의 부족 등은 걸림돌로 작용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천리팡 화웨이 홍보 담당 사장이 전날 브뤼셀에서 밝힌 바에 따르면 화웨이는 지금껏 50건의 5G 통신망 구축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 가운데 절반이 넘는 28건을 유럽 지역에서 체결했다.

화웨이의 5G 계약 건수는 경쟁업체인 핀란드 노키아의 43건, 스웨덴 에릭슨의 22건, 중국 ZTE의 25건 등을 뛰어넘는 것이다.

지난해 화웨이가 유럽, 중동, 아프리카 지역에서 올린 매출은 298억 달러로, 전체 매출의 28.4%를 차지했다.

미국이 제기한 안보 위협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화웨이는 영국에 이어 지난 3월 브뤼셀에 사이버보안 연구소를 세웠다.

ssah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