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47213 0512019071953847213 03 0307001 6.0.18-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true false 1563483600000 1563483615000 popular

6월 장바구니 물가 전월 比 0.6%↓…어묵 오르고· 시리얼 내리고

글자크기

국수 3개월 연속 하락세…소시지 가격도 5개월 만에 꺾여

가장 저렴한 품목 많은 곳은 '대형마트'…국수·식용유·카레

뉴스1

(한국소비자원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3월 이후 두 달 연속 올랐던 장바구니 가격이 6월 들어 소폭 하락했다.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다소비 가공식품'의 평균 가격이 전월 대비 0.6%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을 통해 다소비 가공식품 30개 품목의 6월 판매가격을 조사한 결과 5월보다 시리얼·소시지·국수 등 14개 품목 가격은 하락하고 어묵·맥주·콜라 등 11개 품목 가격은 상승했다고 19일 밝혔다.

한 달 사이 가격이 가장 많이 오른 품목은 어묵(3.7%)으로 조사됐다. 이어 Δ맥주(2.8%) Δ콜라(2.7%) Δ우유·된장(2.5%)이 뒤를 이었다.

반대로 가격이 가장 많이 내린 품목은 시리얼(-5.2%)로 나타났다. 이어 Δ소시지(-4.6%) Δ국수·고추장·오렌지주스(-1.7%) 순으로 가격이 하락했다. 특히 국수는 최근 3개월 연속 가격이 떨어졌고, 5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가던 소시지 가격도 한풀 꺾였다.

다소비 가공식품 30개 품목의 6월 평균 구매비용은 12만4916원으로 집계됐다. 전월 대비 0.6% 하락했지만 전년 동월보다는 1.4% 오른 가격이다.

유통업태별로 보면 대형마트가 평균 11만7624원으로 가장 쌌고 이어 Δ전통시장(11만8676원) ΔSSM(12만8955원) Δ백화점(13만4407원)이 뒤를 이었다.

품목별로 나눠보면 두부·시리얼·즉석밥은 전통시장, 국수·식용유·카레는 대형마트가 가장 저렴했다. 생수·설탕·치즈는 SSM, 어묵·케첩은 백화점에서 비교적 저렴하게 살 수 있었다.

유통업태 간 가격차이가 가장 큰 품목은 두부(46.8%)로 조사됐다. 이어 Δ생수(38.1%) Δ시리얼(35.6%) Δ국수(31.6%) Δ즉석밥(30.3%) 순으로 가격차가 벌어졌다.

뉴스1

(한국소비자원 제공)©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dongchoi89@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