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46153 0782019071953846153 06 0602001 6.0.20-RELEASE 78 이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563464019000 1563464166000 related

고두심, ‘전원일기’ 22년 촬영…외국도 못 나가 “촬영장에 하정우도”

글자크기
이투데이

(출처=KBS2 '해피투게더' 방송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고두심이 드라마 ‘전원일기’ 비하인드를 전했다.

18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 ‘디어 마이 프렌즈’ 특집으로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고두심은 “‘전원일기’는 30살에 시작해 52살까지 촬영했다. 그때는 외국도 못 나갔다. 촬영에 매어 지냈다”라고 전했다.

‘전원일기’는 MBC 장수드라마로 1980년 시작해 2002년 1088부작으로 종영했다. 당시 고두심은 김회장 댁 맏며느리 박은영 역으로 김용건과 호흡을 맞췄다.

고두심은 “그때 어린 하정우가 촬영장에 놀러 오기도 했다. 가끔 용돈도 주고 그랬다”라며 “그때부터 하정우와 김용건은 안 닮았었다. 진짜 아들인가 싶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투데이/한은수 (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