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45192 0112019071853845192 02 0204001 6.0.10-RELEASE 11 머니투데이 53204111 popular

윤석열, 정두언 빈소 조문…"존경하는 선배…안타까워"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송민경 (변호사)기자]

머니투데이

지난 17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의 빈소가 마련돼 있다./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신임 검찰총장이 18일 고(故)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의 빈소를 찾아 조의를 표했다.

윤 총장은 이날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서 조문을 마치고 나오면서 "(정 전 의원은) 존경하는 선배인데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어 "현실 정치 외에도 역사나 인문학에 조예가 깊은 분이라 평소에도 좋은 말씀을 많이 들었는데 안타깝다”며 고인을 추모했다.

앞서 정 전 의원은 지난 12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인사청문회에서) 잘 나가다가 막판에 반전이 생겼다. 문제가 있는 부분이다. 그것은 잘못된 것이다. 그렇지만 전체적으로 볼 때는 큰 하자는 없다"며 "지금 전체 대한민국 검사 중에서 검찰총장감을 꼽으라면 윤석열만한 사람이 없다"고 평가했다.

또 지난 15일 MBC 라디오 '이승원의 세계는 그리고 우리는'에서는 "보고서 채택 없이 임명되는 인사인데 청문회가 이런 식으로 가면 무용론이 나올 수밖에 없다. 객관적으로 얘기하는 것"이라면서도 "윤석열 (후보자가) 총장이 되면 그 사람이 원칙주의자 아닌가. 원칙대로 하면 굉장히 자유한국당이 곤란해진다"고 말하기도 했다.

송민경 (변호사)기자 mksong@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