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41848 0242019071853841848 03 0301001 6.0.18-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563443018000 1563443030000 popular

홍남기 “양파·마늘값 폭락 대응책 만들 것”

글자크기

국회 기재위 출석…“농식품부 장관 논의”

“농민 어려움 덜 수 있는 방안 상의해보겠다”

이데일리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8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기획재정부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종=이데일리 이명철 기자]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8일 양파와 마늘 가격 폭락에 따른 농민 부담 증가와 관련해 “농림수산식품부 장관과 상의해 대책을 만들어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양파·마늘 대책에 대해 “최근 농식품부 장관과 이 문제를 상의했다”며 이 같이 밝혔다.

최근 농가에서는 양파와 마늘 가격이 크게 떨어져 정부 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있다.

이와 관련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6일 국무회의에서 “양파나 마늘처럼 작황에 따라 가격이 폭락하는 일이 있는데 재고가 많이 남으면 장기 보관이나 가격을 안정화하는 대책 등을 강구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은 “과잉생산과 산지 폐기 등이 발생하고 있다”며 “소비패턴 변화에 따른 공급과잉 해소를 위해 채소산업 전반을 점검하는 등 근본 대책을 준비하겠다”고 답한 바 있다.

엄용수 자유한국당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예년 가격수준에 비하면 (양파와 마늘이) 원가를 못 건질 정도”라며 “농식품부와 상황을 점검하고 정부 조치를 긴급해 논의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는 또 “생산량도 그렇지만 경기가 좋지 않다보니 음식점의 농산물 소비가 굉장히 줄어 심각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도 이와 관련해 “정부가 (농민들의) 어려움을 덜 방안이 무엇이 있는지 상의하겠다”고 답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