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28348 0032019071853828348 03 0301001 6.0.20-RELEASE 3 연합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563418713000 1563418728000 popular

홍남기 "日 화이트리스트 제외 대비해 영향 큰 품목 뽑아 대응"

글자크기

"일본 사태 장기화하면 경제성장률에 영향 있을 것"

(세종=연합뉴스) 정책팀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일본이 다음달 중 '화이트국가(백색국가)' 목록에서 한국을 배제할 방침을 밝힌 것과 관련, 산업계에 미칠 영향에 대한 분석 작업을 진행해 대응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18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 "해당 품목이 1천여개라고 하는데 실제 조치가 이뤄졌을 때 어떤 품목이 중점일지, 밀접한 품목은 어떤 것인지, 기업이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 이전부터 정부가 분석하고 있다"며 "1차적으로 다음주 중으로 정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일본이 이미 수출규제를 한) 3개 품목 외에 더 추가적인 조치가 진행되지 않게 하는 데 협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도 "화이트리스트 제외 시 어떤 품목이 얼마 만큼 우리 경제에 영향이 있고 기업이 관련됐는지에 대해 정부도 밀접한 품목들을 뽑아내 대응해나가고 있다"고 부연했다.

이어 홍 부총리는 "일본 사태가 장기화하면 경제성장률에도 영향이 있을 것"이라며 이번 일본의 보복 조치로 정부가 지난달 밝힌 내년도 경제성장률 전망치 2.4∼2.5%보다 추가로 하향 조정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홍 부총리는 일본 규제 대응 방안에 대해 "다각적으로 검토 중이나 일일이 내용을 말하면 일본에 보고하는 형태라 제약이 있다"면서 "정부가 단기적으로는 기업이 피해를 볼 수 있는 사안에 대해 정부도 기업을 지원하거나 대비하려는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세계무역기구(WT0) 제소를 포함해 국제 사회에서 일본 조치의 부당성에 대한 공조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국산화와 생산능력 확충 등 근본적, 항구적 지원 대책을 범부처로 강구 중"이라고 덧붙였다.

홍 부총리는 일본 수출 규제 대응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증액과 관련, "상황이 엄중한 만큼 금년 하반기에 당겨서 할 수 있는 건 당겨서 하는 게 낫겠다 싶어 추가 소요를 추경 심의 때 증액하는 것을 고려해줬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대화하는 홍남기 부총리와 구윤철 기재부 2차관
(서울=연합뉴스) 이진욱 기자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8일 국회에서 열린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구윤철 기획재정부 2차관과 대화하고 있다. 2019.7.18 cityboy@yna.co.kr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