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803032 0912019071753803032 06 0601001 6.0.9-release 91 더팩트 0

[TF초점] 안재욱부터 강지환까지…술 취한 연예계, '연기'는 누굴 위한 보답?

글자크기
더팩트

배우 안재욱이 음주운전으로 5개월 자숙 후 복귀했다./이새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재욱 "배우는 무대 설 기회 없으면 끝"

[더팩트|문수연 기자] 연예계에 음주로 인해 일어나는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이들은 하나같이 자숙하겠다는 뜻을 밝혔지만 진정성에 대한 의심을 받고 있다.

안재욱은 지난 16일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열린 연극 '미저리' 프레스콜에서 올해 초 음주운전 적발로 물의를 일으킨 것에 대해 사과했다.

안재욱은 2월 9일 지방 일정을 마치고 술자리를 가진 후 다음날 오전 서울로 향하던 중 음주 단속에 적발됐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0.096으로 면허 정지 수준이었다. 해당 사실이 알려지면서 안재욱은 뮤지컬 '광화문 연가'와 '영웅'에서 하차했다.

약 5개월 만에 복귀하게 된 안재욱은 "복귀가 이르다는 비난과 질타에도 불구하고 제가 연기 외에는 할 줄 아는 재주가 없더라. 성실한 모습으로 보답해야 하는데 마치 숨어있는 것처럼 하루하루 임하면 답이 없을 것 같았다"며 "배우는 무대에 설 기회가 없으면 끝이지 않나. 주어진 기회를 소중히 생각하며 학교 다닐 때보다도 더 많이 연습했다. 하루하루 열심히 살며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안재욱은 이달 개막하는 '영웅'에서 하차했지만 새로운 작품인 '미저리'에 출연하게 된 것에 대해서도 사과했다. 그는 "컴퍼니 측과 배우들에게 미안한 마음은 이루 말할 수 없다"며 "'영웅'에서 하차하게 된 마당에 또 다른 작품을 올려도 되는지 고민이 많았다. 그룹에이트 황인뢰 연출님의 응원을 등에 업고 나왔다". 제 일이 배우라 노출될 수밖에 없는 점을 이해해달라. 더욱 사려 깊게 생각해서 행동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안재욱의 빠른 복귀와 "연기로 보답하겠다"는 발언에 대한 질타가 쏟아지고 있다. 음주운전에 대한 사과보다는 복귀에 대한 의지가 더욱 강하게 드러났기 때문이다. 심지어 안재욱은 지난 2003년 8월에도 음주운전으로 앞차를 들이받는 사고를 낸 적도 있다. 두 번째 음주운전인데도 불구하고 짧은 자숙의 시간을 가져 이에 대한 부정적인 여론이 더 큰 상황이다.

더팩트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를 받는 배우 강지환. /김세정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안재욱뿐만 아니라 최근 연예계에는 음주로 인해 빚어지는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배우 강지환은 지난 9일 외주 스태프 여성 2명과 경기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스태프를 성폭행·성추행해 현행범으로 긴급 체포됐다. 그는 경찰 조사에서 "술을 마신 건 기억이 나지만 이후는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후 강지환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됐고, 그는 결국 모든 혐의를 인정했다. 또한 강지환은 출연 중이던 TV조선 주말드라마 '조선생존기'에서 하차했다.

더팩트

배우 오승윤은 여자친구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출연 중이던 방송에서 하차했다. /더팩트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지환의 소식이 얼마 지나지 않아 배우 오승윤의 소식도 전해졌다. 그는 지난달 26일 오전 1시께 인천시 서구 청라동 한 도로에서 여자친구 A(22) 씨의 음주운전을 알고도 방조한 혐의를 받는다.

오승윤은 11일 이 사실이 알려지자 소속사 티앤아이컬쳐스를 통해 "비록 말리려고 시도하긴 했지만 끝까지 A 씨의 음주운전을 막지 못한 것은 전적으로 제 잘못"이라며 "깊이 뉘우치고 있으며 성실히 경찰 조사를 받았다"고 입장을 전했다.

결국 오승윤은 출연 중인 MBC 예능프로그램 '호구의 연애'와 오는 26일 첫 방송 예정이었던 JTBC 새 금토드라마 ' 멜로가 체질'에서 하차하게 됐다. '멜로가 체질'은 이미 14회까지 오승윤의 촬영 분량이 있기에 재정비 기간을 거쳐 오는 8월 9일로 첫 방송을 연기하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