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783395 0232019071653783395 04 0401001 6.0.10-RELEASE 23 아시아경제 0

‘비행기는 처음이라’ 수하물 컨베이어 벨트에 올라탄 여성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비행기를 처음 타보는 여성이 공항에서 수하물을 맡긴 뒤 컨베이어 벨트에 올라타 직원이 제지하는 해프닝이 발생했다.


지난 12일(현지시간) 영국 더선 등 외신들은 터키 이스탄불 공항에서 한 여성이 컨베이어 벨트에 올라타다 제지당한 황당한 사건을 일제히 보도했다.


이 여성은 출국 수속 중 체크인 카운터에서 자신의 수하물을 부친 뒤 갑자기 티켓을 들고 컨베이어 벨트로 걸어 들어갔고, 이 모습이 공항 CCTV에 포착됐다.


자신만만한 발걸음으로 컨베이어 벨트로 걸어 들어 간 그녀는 이내 빠르게 움직이는 벨트에서 넘어졌는데, 놀란 항공사 직원이 즉시 벨트 운행을 멈춰 큰 사고는 일어나지 않았다.


사고 경위를 묻자 해당 여성은 “컨베이어 벨트에 올라타면 나를 비행기 타는 곳까지 데려다주는 줄 알았다”고 해명했다.


공항 관계자에 따르면 이 여성은 이번이 첫 비행으로 공항 이용 경험이 전무해 이 같은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성의 황당한 모습이 영상으로 공개되자 누리꾼들은 “처음인데 그럴 수도 있지”, “수하물 초과요금 내나요” 등 재치 있는 댓글로 응수했다.


한편 사고가 발생한 이스탄불 공항은 지난 4월 개항한 신공항으로, 연간 승객 9천만 명이 이용 가능한 세계 최대 규모 공항이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