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760356 0722019071553760356 01 0101001 6.0.14-RELEASE 72 JTBC 0 popular

황교안 "대통령과 어떤 회담이든 용의"…입장 변화 왜?

글자크기


[앵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오늘(15일) 일본 수출규제에 대한 논의가 필요하다며 문재인 대통령과의 회동을 제안했습니다. 청와대도 "대통령과 5당 대표 회동은 언제든 준비가 돼 있다"고 답했습니다. 국회와 청와대를 차례로 연결하겠습니다.

국회에 나가 있는 임소라 기자부터 연결하지요. 5당 대표 회담도 괜찮다는 것인데, 입장이 바뀐 배경은 무엇일까요?

[기자]

황 대표는 오늘 기자회견에서 "정치적 위기 상황에서 지도자들이 머리를 맞대는 모습은 국민에게 힘이 될 것"이라고 언급 했습니다.

이 말을 바꿔서 이야기해보면 제1야당 대표가 정부를 비난만 하고 있는다면 여론의 역풍에 직면할 수도 있는 것입니다.

황 대표는 이틀전만해도 "문제의 본질은 과거에 발이 묶여 있는 한·일 관계에 있다"며 정부를 비판했습니다.

하지만 오늘은 일본을 비판하는데 좀 더 중점을 두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앵커]

또 한 가지는 황 대표로서도 또 다른 어떤 돌파구가 필요하다 이런 분석도 있더군요. 그건 어떻게 봐야 될까요?

[기자]

사실 황 대표가 최근 들어서 리더십의 위기에 직면했다는 평가를 받아오고 있습니다.

게다가 황 대표는 현역 의원이 아닌 원외인사라서 국회가 열리면서 존재감이 줄어들 수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국회가 열리지 못하는 기간에는 장외집회를 하면서 주목을 많이 받아왔는데 지금은 그렇지 못한 측면이 있습니다.

그래서 문 대통령과 직접 만나는 것으로 정치적 돌파구를 마련하려는 것 아니냐 이런 분석이 나오고 있습니다.

[앵커]

그럼 언제쯤 만날까요?

[기자]

18일, 그러니까 이번 주 목요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조금 전에 한국당 박맹우 사무총장이 기자들과 만나서 18일 이야기를 했고 한국당에서는 만찬이면 좋겠다 이런 언급도 나왔습니다.

민주당 윤호중 사무총장도 목요일이 제일 나은 것 같다고 했습니다.

이 말을 하기 전에 민주당과 한국당 사무총장 등이 만나서 일정과 의제를 조율했는데 내일 오전에 한 번 더 만납니다.

이때 일정이 확정될 것으로 보입니다.

[앵커]

의제, 그러니까 무슨 얘기 할 것인가. 이건 조율이 필요한 상황이라고는 하는데 예를 들어서 외교라인을 바꾸라든가 하는 요구 이런 것들은 청와대가 지금 받기가 어려운 상황 아니겠습니까?

[기자]

맞습니다. 그렇지만 한국당은 국정전반을 의제로 염두에 두고 있습니다.

오늘 오전에 황교안 대표가 기자회견에서 한 말이 있는데 일본의 수출 규제 문제는 여러 가지 문제 의제 가운데 하나일 뿐이다라는 식의 입장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앵커]

알겠습니다.

◆ 관련 리포트

청 "5당 회동, 언제든 만날 준비"…의제·시기는 국회서 조율

→ 기사 바로가기 : http://news.jtbc.joins.com/html/146/NB11850146.html

임소라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