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53372752 0432019062753372752 03 0301001 6.0.8-hotfix 43 SBS 34313586

[친절한 경제] 입원 부담 줄어든다…가격 통일 · 보험 적용

글자크기

<앵커>

생활 속 친절한 경제, 경제부 한승구 기자 나와 있습니다. 한 기자, 벌써 6월도 거의 다 갔는데 다음 달부터는 병원 입원비 부담이 좀 줄어든다면서요?

<기자>

병원비 싼 다인실에 들어가고 싶어도 거기는 이미 사람들이 많아서 어쩔 수 없이 1인실, 2인실, 3인실에 며칠씩 있어야 되는 일들이 사실 많습니다.

작년부터는 건강보험에서 적용되는 게 좀 넓어졌는데요, 의료법에 보면 병상이 몇 개냐를 가지고 의원·병원·종합병원을 구분합니다. 종합병원 중 진료과목이 20개가 넘고 레지던트를 두면 상급종합병원으로 따로 지정하기도 합니다.

작년 7월부터 종합병원과 상급종합병원 2, 3인실에 건강보험이 적용되기 시작했는데 다음 달부터는 병원급에서도 2인실 3인실에 건강보험 적용을 받을 수가 있습니다.

보험 적용이 된다는 것은 내 부담이 줄어든다는 의미도 있지만, 병원별로 달랐던 입원료 가격이 통일된다는 의미도 있습니다.

그동안 평균적으로 보면 2인실은 하루에 7만 원, 3인실은 하루에 4만 7천 원 정도 부담이 발생했는데, 이제부터는 2인실은 2만 8천 원, 3인실은 1만 8천 원으로 3분의 1 정도로 부담이 줄어듭니다.

하루에 이만큼씩이니까 며칠씩 입원하는 경우라면 더 도움이 되겠죠. 전국 1천775개 병원, 한방병원에 2, 3인 입원실 병상이 1만 7천 개가 조금 넘는데 연간 38만 명 정도 혜택을 볼 것으로 예상됩니다.

<앵커>

난임 치료 지원이 늘었다는 소식도 같이 전해주시죠.

<기자>

어제(26일) 통계청에서 4월달 인구 동향 발표가 있었습니다. 올 출생아 숫자가 2만 6천100명, 그래서 4월 기준으로는 1981년 이후 가장 적었고요, 전년 동월 대비 출생아 수는 37개월째 최저 행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결혼을 해라, 애를 낳아라. 수많은 저출생 대책이 있지만 난임 부부 지원은 이미 적극적으로 아이를 낳고 싶어 하는 가정을 대상으로 하는 거기 때문에 약간 또 좀 결이 다릅니다.

그런데 비용이 상당히 부담이 됩니다. 인공수정도 수십만 원, 시험관 시술 같은 경우는 수백만 원이 드는데, 여러 번 시도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지금은 만 44세 이하 여성에 한해서 인공수정 3번 포함 총 10번의 시술 동안 본인 부담률 30%만 부담되도록 지원이 되고 있는데, 앞으로는 나이 제한이 폐지됩니다.

다만 임신 가능성 등을 고려해서 45세 이상 여성의 경우는 본인 부담을 50%로 정했습니다.

기존 10번의 시술 지원은 인공수정 5번 포함해서 17번으로 늘렸고요, 대신 기존 지원 횟수를 초과하는 부분은 역시 본인이 50% 부담을 지게 했습니다.

지금은 반드시 법적 부부만 난임 시술 지원을 받고 있는데, 10월 24일부터는 사실혼 관계에 있는 부부도 건강보험 적용을 받을 수 있게 됩니다.

<앵커>

네, 간절하신 분들한테 도움이 됐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최근에 저도 그렇고요, 자동차세 고지서 받으신 분들 많은데 저희가 저번에 소개해 드렸던 자동차세 연납, 이번 달에도 가능한 건가요?

<기자>

네, 1월에 연납하신 분들은 1년 치 10%를 할인받아서 이미 다 내신 거고요. 그때 안 하셨으면 1년 치를 6월에 한 번, 12월에 한 번, 반씩 두 번에 나눠서 내시게 됩니다.

이번 달에 고지서를 받으셨다면 연납을 안 하신 분들인데요, 물론 1월에 연납 신청하는 게 할인이 가장 크지만 3월·6월·9월에도 가능합니다.

만약에 이번에 연납을 하신다면, 상반기분은 그냥 그대로 내시는 거고 하반기에 낼 세금의 10%를 감면받게 됩니다.

연간으로 보면 5% 공제가 되는 거고요, 신차 기준으로 2천 cc 승용차라면 2만 5천 원 정도, 3천 cc 승용차라면 4만 원 가까이 덜 내게 됩니다.

자동차세 연납을 하시는 분들은 1월에 대부분 하시는데, 그래도 연납 되는 비중은 전체의 40% 좀 안 되는 수준이라 모르시는 분들도 여전히 계시는 것 같습니다.

이미 상반기분 자동차세를 내셨어도 하반기 연납 신청은 내일까지 하실 수 있습니다.

서울 같은 경우는 관할구청 세무과에 전화하시면 가상 계좌 번호를 알려주는데 그쪽에 입금하시면 되고요, 이택스 홈페이지나 에스택스라고 하는 앱을 까시면 스마트폰으로도 바로 납부하실 수 있습니다.

▶[마부작침] 2019 청소년 성매매 리포트
▶[인-잇] 사람과 생각을 잇다
▶네이버 메인에서 SBS뉴스 구독하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